2010s/20122016. 1. 9. 05:00

 

애덤(Adam Young)은 여전히 밤하늘을 본다. 그리고 어린 시절 우리가 별과 달을 보며 소원을 빌었던 것처럼 Fireflies의 첫 음 같은 모스부호를 우주에 투사한다. 그 신호는 낮에 잠들었던 우주를 깨우고 우주는 어제 새벽 멈췄던 이야기를 다시 시작한다. 그러면 은밀한 둘 만의 교감이 별빛을 타고 내려와 멜로디가 되고 그렇게 교신은 새벽별이 빛날 때까지 계속된다. 이제 불면증은 치료의 대상이 아니라 꿈을 실현시키는 엔진이다. 얼마나 좋으면(반대로 얼마나 싫으면) The Real World에서 살고 싶지 않다고 말할까. Meteor ShowerSpeed Of Love의 고백처럼 우주는 그를 살아있게 하는 이유 같은 것이 되어버렸다.

 

우주와 친구가 되면서 그가 진짜 하고 싶었던 말은 무엇일까? 노래를 듣다보면 어렵지 않게 알 수 있다. 바로 그의 모든 음악을 통틀어 들려오는 내면의 목소리는 탈출이다. 아마 아울 시티(Owl City)의 음악에서 가장 중요한 테마를 꼽으라면 Fireflies“Please take me away from here”가 될 것이다. 그에겐 아직도 외로움과 싸우면서 끝이 보이지 않는 암흑 같은 미래를 불안해하던 폐소공포증이 남아있다. 반복해서 바위를 올려야 하는 시지프스나 매일 간을 쪼여야 하는 프로메테우스처럼 언제 끝날까?(Is it over yet?)”를 한숨처럼 내뱉었다. 그러다 낮 시간의 힘겨움은 밤 시간의 갈구로 이어졌고 어느 순간 밤하늘의 은하수가 구원자처럼 사인을 보내왔다.

혹자는 Strawberry Avalanche 은 곡을 듣고 별을 보다 시궁창에 빠진 탈레스(Thales)처럼 현실을 노래하지 않는다고 비난할지 모르겠다거기에 이번 앨범의 히트곡인 Good Time은 마냥 신나기만 한 것 같기도 하다. “휴대폰을 또 수영장에 빠트려 짜증나네돈이나 찾아 신나게 놀자고 외치니 말이다보기에 따라 파티와 클럽에 정신을 잃은 파티고어들의 자기주장일 수도 있을 것이다(그러면 또 어떠랴).

 

하지만 주지했듯 애덤이 음악으로 표출하는 기본적인 정서는 탈출’ 혹은 벗어남이다메시지의 기조를 유지하는 입장에서 보면 몇 달 일한 돈을 모아 이제 막 배낭여행을 떠나는 설렘 가득한 현대인들의 흥겨움이라고나 할까. “살아남기 위해 전쟁을 치루는(Embers)” 메트로폴리스의 로봇 같은 일상을 감당하는 이들에게 무지개를 수혈하는 것(Rainbow Veins)처럼 말이다혹은 Panda Bear의 훨씬 업 된 버전 정도?

 

물론 그러는 와중에 다른 목소리도 감지된다탈출 성공의 이면에 불안과 고독이 암약해 있는 것이다DementiaSilhouetteEmbers는 모두 그런 감정을 노래한다갑자기 찾아온 행운이 사라질지 모른다는 생각은 우주와 별에 대한 집착으로 더 강화되고 Take It All Away에서처럼 최악의 시나리오를 가정하는 순간도 만들어 낸다억수같이 내리는 빗속에서 어떻게 불을 지킬 수 있을까다시 별이 떠서 집까지 인도하는 순간을 기다려야만 할까그에게 마법이 풀리듯 모든 기억을 잃어버릴지 모른다는 불안감은 새로운 소재임과 동시에 이제는 현실적인 문제가 되어 버렸다.

 

사실 이런 고민은 진작 시작되었고 지난 앨범의 시도가 그걸 보여준다협업을 시도했던 Alligator Sky나 AngelsKamikaze에서 보여준 록적인 필링오토-튠에서 벗어나기 위한 라이브의 강화 등Dreams And Disasters와 Shooting Star에서 느낄 수 있듯이 확실히 <Of June>이나 <Ocean Eyes>의 톤보다는 거세졌다그런데 그게 답일까이번 앨범은 그것만은 해결책이 아니라고 말하는 듯하다굳이 그렇게 하지 않아도 우주는 여전히 그를 위해 돌고 별은 밤마다 그를 위해 이야기를 들려 줄 텐니 말이다Umbrella Beach를 듣고 그가 펫 숍 보이스(Pet Shop Boys)처럼 될 수도 있겠다고 느낀 적이 있지만 아무렴 어떠랴한 여름 역에서 보내온 I'm Coming After You의 기발함은 우릴 즐겁게 할 것이고 Gold와 Shooting Star는 가을이 오고 겨울이 와도 여전히 우릴 위로할 것인데.

 

20121016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Stand on up and take a bow

There's something there and it's showing

There's no need to look around

You're the best we got going

 

Shout out to the dreams you'll chase

Shout out to the hearts you'll break

Nothing's gonna stop you now

I guess you'd better be going

 

You'll never be far, I'm keeping you near

Inside of my heart, you're here

Go on

It's gotta be time

You're starting to shine

'Cause what you've got is

 

Go-o-o-o o-o o-o-old

I know you're gold

O-o-o-o o-o o-oh oh

I know I know

I don't need the stars in the night

I've found my treasure

All I need is you by my side

So shine forever

Go-o-o-o-o-o-o-o-old

I know you're gold

O-o-o-o o-o o-oh oh

I know you're gold

 

It won't take you long to get

When you feel like you're soaring

So write it all and don't forget

You gotta tell us your story

 

Shout out to the friends back home

Shout out to the hearts you've known

You gave 'em nothing but the best, yeah

And you can tell 'em your story

 

You'll never be far, I'm keeping you near

Inside of my heart, you're here

Go on

It's gotta be time

You're starting to shine

'Cause what you've got is

 

Go-o-o-o o-o o-o-old

I know you're gold

O-o-o-o o-o o-oh oh

I know I know

I don't need the stars in the night

I've found my treasure

All I need is you by my side

So shine forever

Go-o-o-o-o-o-o-o-old

I know you're gold

O-o-o-o o-o o-oh oh

I know you're gold

 

'Cause what you have got is

 

Go-o-o-o o-o o-o-old

I know you're gold

O-o-o-o o-o o-oh oh

I know I know

I don't need stars in the night

I've found my treasure

All I need is you by my side

So shine forever

Go-o-o-o-o-o-o-o-old

I know you're gold

O-o-o-o o-o o-oh oh

I know you're gold

 

You're gold X2 

  

[2000's/2009] - Fireflies - Owl City 

[2010's/2012] - Silhouette - Owl City 

[2010's/2012] - Good Time - Owl City & Carly Rae Jepsen 

 

이 사이트를 후원 할 수 있습니다

Buy me a coffeeBuy me some coffee


'2010s > 2012' 카테고리의 다른 글

Slower - Brandy / 2012  (0) 2016.01.17
Hallucination - Coco Morier / 2012  (0) 2016.01.12
The Midsummer Station - Owl City / 2012  (0) 2016.01.09
느즈막즈음... - 하현곤 팩토리 / 2012  (0) 2016.01.02
Tuskegee - Lionel Richie / 2012  (0) 2015.12.27
하루살이 - 험백스(Humpbacks) / 2012  (0) 2015.12.19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