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646

How To Love - Cash Cash Feat. Sofia Reyes / 2016 How To Love는 미국 뉴저지 출신의 3인조 EDM 그룹 캐쉬 캐쉬(Cash Cash)가 2016년 발표한 4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미국 댄스 16위, 멜론 팝 부문 100위권에 진입했다. 캐쉬 캐쉬 멤버 3명, 사무엘 피쉬(Samuel Frisch), 알렉스 맥홀루프(Alex Makhlouf), 장 폴 맥홀루프(Jean Paul Makhlouf)와 제니퍼 데실베오(Jennifer Decilveo), 이슬리 주버(Ilsey Juber) 등이 만들었고 캐쉬 캐쉬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뮤직비디오는 로보쇼보(Roboshobo)가 감독을 맡았고 L.A.에서 촬영했고 보컬은 멕시코 출신의 가수 소피아 레이스(Sofia Reyes)가 참여했다. 소피아는 “이미 이 팀을 알고 있었어요. 대단하다고.. 2019. 4. 9.
The Ocean – Mike Perry Feat. Shy Martin / 2016 The Ocean은 스웨덴의 DJ이자 프로듀서인 마이크 페리(Mike Perry, Mikael Persson)가 2016년 발표한 싱글로 스웨덴 1위, 아일랜드 18위, 영국 39위, 캐나다 66위, 미국 110위, 미국 댄스 11위, 멜론 팝 부문 30위권 등을 기록했다. 마이크와 보컬로 참여한 스웨덴 뮤지션 샤이 마틴(Shy Martin, Sara Hjellström), 샤이가 속한 그룹 소드라 스테이션(Södra Station)의 동료 샤이 노디(Nirob Islam, SHY Nodi) 등이 만들었고 마이크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뮤직비디오 감독은 지미 드로시노스(Jimi Drosinos)가 맡았고 그리스 이오스섬에서 촬영했다. 남자배우 리스 커란(Reece Curran)과 여자배우 캐롤라인 담(Ca.. 2019. 3. 10.
I Hate U, I Love U – Gnash Feat. Olivia O’Brien / 2016 I Hate U, I Love U는 미국 뮤지션 내쉬(Gnash, Garrett Charles Nash)와 올리비아 오브라이언(Olivia O’Brien)이 2016년 발표한 곡으로 내쉬의 2016년 EP 와 2019년 앨범 에 수록했다. 영국 7위, 미국 10위, 아일랜드 13위, 캐나다 22위, 미국 연말결산 38위 등을 기록했다. 올리비아는 자신의 솔로 버전을 발표해 영국 99위에 올랐다. 내쉬와 올리비아가 만들고 내쉬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올리비아는 이전에 내쉬의 Disposable이란 곡을 커버하면서 내쉬와 작업한 적이 있었다. 올리비아는 이 곡의 작업에 대해 지니어스에서 “내쉬가 저에게 작곡한 노래가 있냐고 물어봐서 있다고 했더니 L.A.로 와 달라고 했어요. 그래서 그쪽으로 갔죠. 정말 멋진.. 2019. 3. 3.
Oops – Little Mix Feat. Charlie Puth / 2016 Oops는 4인조 영국 걸 그룹 리틀 믹스(Little Mix)가 2016년 발표한 4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영국 41위, 영국 49위 등에 올랐다. 국내 예능 프로그램에서 BGM으로 자주 사용되곤 한다. 곡은 게스트 보컬로 참여한 찰리 푸스(Charlie Puth)와 마이클 커렌(Michael Caren), 제이콥 루트럴(Jacob Luttrell) 등이 만들었고 찰리와 메이건 코튼(Maegan Cottone)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가사는 예전에 사귀던 관계였던 두 사람이 아마도 우연히 다시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서 다시 서로에게 예전의 감정이 살아 있음을 느끼고 하룻밤을 잔 뒤에 계속 같이 있고 싶어 한다는 내용이다. 흔히 자주 헤어지고 만나고를 반복하는 커플들의 경우에서 보듯이,.. 2018. 11. 8.
Ghost In The Wind – Birdy / 2016 Ghost In The Wind는 영국 싱어 송 라이터 버디(Birdy, Jasmine Lucilla Elizabeth Jennifer van den Bogaerde)가 2016년 발표한 곡으로 켈리 프리몬(Kelly Fremon) 감독의 OST 수록곡이다. 버디는 2016년 보그와의 인터뷰에서 “제대로 하고 뭔가 정말 마음을 움직이는 느낌이 들게 하기 위해 녹음을 여러 번 했어요. 후렴이 마음에 들지 않아 마음에 들때까지 했죠. 그랬더니 언젠가 갑자기 정말 슬퍼지는 거예요”라고 말했다. 또한 작곡과정에 대해 서는 “영화를 봐야 했어요. 그리고 정말 좋아하게 되었죠. 아름답고 경이로운 영화였어요. 주인공인 나딘(Nadine)이 자신이 정말 사랑하는 사람들을 밀어내고 포기하는 장면은 이 곡에 많은 영감을 .. 2018. 10. 13.
How Far I’ll Go – Alessia Cara / 2016 How Far I’ll Go는 알레시아 카라(Alessia Cara)가 2016년 발표한 곡으로 뉴질랜드와 스웨덴에서 크게 히트했고 아일랜드 26위, 캐나다 46위, 영국 49위, 미국 56위 등을 기록했다. 그래미 영상부문 베스트 송 부문을 수상했고 아카데미와 골든 글러브 주제가상 후보에 올랐으나 둘 다 의 City Of Stars에게 돌아갔다. 론 클레멘츠(Ron Clements)와 존 머스커(John Musker) 감독의 디즈니 애니메이션 에 주제가로 애니메이션 속에선 미국 뮤지션 아우이 크라발호(Auliʻi Cravalho)가, 국내 더빙 판에선 소향이 나 언젠간 떠날 거야란 제목으로 불렀다. 주인공 캐릭터인 모아나가 수평선 너머로 멀리 떠나고 싶은 마음을 표현한 곡이다. 곡은 브로드웨이 뮤지컬 .. 2018. 2. 4.
That’s What I Like – Bruno Mars / 2016 That's What I Like은 브루노 마스(Bruno Mars)가 2016년 발표한 3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미국 1위, 캐나다 3위, 영국 12위, 아일랜드 20위 등을 기록했다. 2018년 그래미 올해의 노래, 올해의 R&B 노래, 베스트 R&B 퍼포먼스 부문을 수상했다. 그래미 수상할 때 보면 2~3명 올라오는 다른 뮤지션들과 달리 브루노의 수상에는 떼로 올라온다. 그만큼 작곡과 프로듀서에 아주 많은 이름이 등장한다. 우선 브루노와 필립 로렌스(Phillip Lawrence), 크리스토퍼 브로디 브라운(Christopher Brody Brown)은 샴푸 프레스 앤 컬(Shampoo Press & Curl)이란 이름의 팀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들은 이전의 스미징톤스(The Smee.. 2018. 1. 30.
Alone – Alan Walker Feat. Noonie Bao / 2016 Alone은 앨런 워커(Alan Walker)가 2016년 발표한 곡으로 2018년 내놓은 첫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했다. 유럽전역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고 아일랜드 74위, 미국 댄스 5위 등을 기록했다. 작곡 작업에는 앨런 외에도 아주 많은 뮤지션들이 참여했고 앨런과 무드 멜로디스(Mood Melodies)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보컬은 스웨덴 뮤지션 누니 바오(Noonie Bao)가 참여했다. 앨런은 기자간담회에서 “저에게 이 곡은 결합, 유대에 관한 노래예요. 결속의 편안한 느낌을 찬양하는 곡이죠. 이 곡을 만들기 시작했을 때 특정한 주제의식 같은 건 없었어요. 그러다 저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른 사람들을 위한 뭔가를 만들어야겠다고 생각하게 되었죠. 음악을 만들고 나누는 경험은 정말 경이로워요”라고.. 2018. 1. 17.
HandClap – Fitz And The Tantrums / 2016 HandClap은 미국 인디 밴드 핏츠 앤 더 탠트럼스(Fitz And The Tantrums)가 2016년 발표한 셀프타이틀 앨범에 수록된 곡으로 미국 53위, 캐나다 78위 등에 올랐다. 피에르 코팽(Pierre Coffin)과 카일 발다(Kyle Balda) 감독의 2017년 애니메이션 에 사용되었다. 국내에선 JTBC 예능 에서 사용된 후 인기가 급상승 한 것으로 보인다. 샘 홀랜더(Sam Hollander)가 만들었고 리키 리드(Ricky Reed)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여러 유명 밴드의 곡을 만든 샘이 작곡에 참여한 것에 대해 베이스 주자 조 카메즈(Joe Kames)는 아티스트 다이렉트와의 인터뷰에서 “처음 곡 작업은 정말 느렸어요. 누군가가 진행을 막아섰죠. 곡을 쓰는 건 둘째 치고 ‘이게.. 2018. 1. 16.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