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wen Stefani6

The Sweet Escape - Gwen Stefani Feat. Akon / 2006 The Sweet Escape은 그웬 스테파니(Gwen Stefani)가 2006년 발표한 2번째 스튜디오 앨범의 타이틀곡으로 캐나다, UK, US 모두 2위, 연말결산 3위, 아일랜드 4위 등을 기록했다. US에선 에이콘(Akon)의 Don’t Matter에 막혀 1위에 오르지 못했다. 그래미 컬래버레이션 부문 후보에 올랐으나 로버트 플랜트(Robert Plant)와 앨리슨 크라우스(Alison Krauss)의 Gone Gone Gone (Done Moved On)이 받았다. 그웬과 게스트로 참여한 에이콘(Akon), 조르지오 투인포트(Giorgio Tuinfort) 등이 만들고 에이콘과 조르지오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인터스코프사의 CEO 지미 아이오빈(Jimmy Iovine)의 주선으로 그웬과 에이콘.. 2020. 4. 23.
Let Me Blow Ya Mind – Eve Feat. Gwen Stefani / 2001 Let Me Blow Ya Mind는 이브(Eve)가 2001년 발표한 2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아일랜드 1위, 미국 2위, 영국 4위, 캐나다 29위, 미국 연말결산 7위, 2000년대 결산 95위 등을 기록했다. 미국에선 알리샤 키스(Alicia Keys)의 Fallin'에 막혀 1위에 오르지 못했다. P&J 2001년 최고의 노래 7위, VH1 2000년대 최고의 노래 45위, 2018년 NPR ‘위대한 200곡(여성 혹은 넌바이너리)’ 94위로 선정되었다. 그래미 베스트 콜라보 부문을 수상했다. 이브를 비롯해 마이크 엘리존도(Mike Elizondo), 스캇 스토치(Scott Storch), 스티브 조던(Steven Jordan) 등이 만들었고 스캇과 닥터 드레(Dr. Dre)가 프.. 2019. 3. 11.
South Side – Moby Feat. Gwen Stefani / 2000 South Side는 2000년 모비(Moby)와 노 다웃(No Doubt)의 그웬 스테파니(Gwen Stefani)가 발표한 곡으로 캐나다 3위, 미국 14위에 올랐고 미국 연말결산에서 무려 33위를 기록했다. 썻코 선정 2000년대 최고의 노래 89위에 올랐다. 모비가 만들고 프로듀서도 맡았다. 미국의 1950년대 두왑 밴드 카운츠(The Counts)의 What's Up Front That Counts에서 드럼을 샘플링 했다. 앨범 에 인스트루멘탈 버전만 있는 것에 대해 모비는 롤링 스톤과의 인터뷰에서 “제가 를 녹음하고 있을 때 (회사의 주선으로) 그웬이 스튜디오에 왔어요. 노 다웃의 앨범이 잘 녹음된 후였죠. 그래서 한편으론 이해할 수가 없었어요. 이런 대스타가 왜 나랑 곡 작업을 하고 싶어 하.. 2019. 2. 26.
Hollaback Girl – Gwen Stefani / 2004 Hollaback Girl은 그웬 스테파니(Gwen Stefani)가 2004년 발표한 솔로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미국 1위, 아일랜드 4위, 영국 8위, 캐나다 13위, 미국 연말결산 2위, 2000년대 결산 41위 등을 기록했다. 그래미 올해의 레코드, 여성 팝 보컬 퍼포먼스 부문 후보에 올랐다. 피치포크는 2000년대 최고의 노래 180위로 선정했지만 맥심은 2005년 ‘가장 짜증나는 곡 20곡’ 중 1위로 선정했다. 개인적인 생각으론 애프터스쿨의 Bang!에 영향을 준 것 같다. 그웬과 퍼렐 윌리암스(Pharrell Williams), 채드 휴고(Chad Hugo)가 만들었고 퍼렐과 채드가 넵튠즈(The Neptunes)라는 팀 이름으로 프로듀서를 맡았다. 이 곡은 그룹 홀(Hole)의.. 2018. 3. 2.
Push And Shove - No Doubt / 2012 2016. 1. 30.
Sunday Morning - No Doubt / 1995 Sunday Morning은 미국 록 밴드 노 다웃(No Doubt)이 1995년 발표한 3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캐나다 33위, 영국 50위에 올랐다. Don't Speak의 여파로 국내에서도 자주 뮤직비디오가 나왔던 곡이다. 곡은 토니 카날(Tony Kanal)과 그웬 스테파니(Gwen Stefani), 에릭 스테파니(Eric Stefani)가 만들었고 프로듀서는 매튜 와일더(Matthew Wilder)가 맡았다. 토니는 이 곡을 처음 만들 당시를 콤플렉스와의 인터뷰에서 “우린 우리 부모님의 집에 있었는데 그때 그웬의 기분이 별로 안 좋았어요. 저는 기타를 치고 있었고 그웬은 욕실에 앉아 있었죠. 저는 앉아서 그웬에게 바치는 일종의 세레나데를 부르고 있었어요. ‘Somebody is f.. 2015. 11. 8.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