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ichael Jackson33

In The Closet - Michael Jackson Feat. Stéphanie / 1991 In The Closet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 19580829 ~ 20090625)이 1991년 발표한 8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서 세 번째 싱글로 발매되어 캐나다 2위, 아일랜드 4위, UK 8위 등 각국에서 높은 순위에 올랐고 US 6위, R&B 1위, 연말결산 66위 등을 기록했다. 마이클과 테디 라일리(Teddy Riley)가 만들고 공동으로 프로듀서를 맡았다. BG 보컬은 ‘신비한 소녀(mystery girl)’로 표기되어 있었으나 후에 2장의 솔로 앨범을 발표한 적이 있는 모나코의 스테파니(Princess Stéphanie Of Monaco) 공주로 밝혀졌다. 원래는 마돈나(Madonna)와 듀엣이 예정되어 있었다. 마돈나는 인터뷰에서 가사의 일부분을 자신이 쓰고 마이클과.. 2020. 10. 23.
Why - 3T Feat. Michael Jackson / 1995 Why는 US 3인조 그룹 3T가 1995년 발표한 데뷔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UK 2위, 아일랜드 14위, US R&B 71위 등을 기록했다. 베이비페이스(Babyface)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 19580829 ~ 20090625)가 만들고 마이클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뮤직비디오는 마이클과 랄프 지만(Ralph Ziman)이 감독을 맡았고 흑백으로 촬영했다. 원래 마이클의 앨범 에 수록하려고 했으나 마이클은 형 티토 잭슨(Tito Jackson)의 아들들의 데뷔를 축하하며 조카들에게 주기로 했다. 이들은 마이클의 후광에 대해 “그 누구라도 마이클이 함께 작업을 하자고 하면 모두가 기꺼이 할 텐데, 우리가 왜 하지 말아야 할까요”라고 말했다. 사랑에 빠지면 세상에 대한 질문이 많.. 2020. 9. 19.
They Don’t Care About Us - Michael Jackson / 1995 They Don't Care About Us는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 19580829 ~ 20090625)이 1995년 발표한 9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UK 4위, 아일랜드 7위, US 30위 등을 기록했고 유럽에서 큰 사랑을 받았다. 마이클이 만들고 프로듀서도 맡았다. 뮤직비디오는 스파이크 리(Spike Lee)가 감독을 맡았고 두 가지 버전이 있다. 하나는 브라질의 살바도르, 리오데자네이로에서 촬영했다. 마이클이 브라질의 빈곤층을 대상으로 촬영을 예고했을 때 브라질 당국은 리오의 빈곤이 관광산업에 타격을 주고 향후 올림픽 개최에 있어서도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을 두려워해 허가하지 않았다. 하지만 법정다툼을 벌인 결과 법정은 마이클의 손을 들어주었다. 결국 브라질 당.. 2020. 6. 25.
Don’t Stop The Music - Rihanna / 2007 Don't Stop The Music은 리한나(Rihanna)가 2007년 발표한 3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캐나다 2위, US 3위, 연말결산 17위, UK 4위, 아일랜드 6위 등을 기록했다. 그래미 댄스 부문 후보에 올랐으나 저스틴 팀버레이크(Justin Timberlake)의 LoveStoned가 받았다. 스타게이트(Stargate)가 만들고 프로듀서도 맡았다. 뮤직비디오는 앤소니 맨들러(Anthony Mandler)가 감독을 맡았고 체코 프라하에서 촬영했다.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이 1983년 발표한 Wanna Be Startin’ Somthin’의 “Mama-say, mama-sa, ma-ma-ko-ssa" 부분을 브릿지에 샘플링으로 사용해 마이클과 카메룬 색소.. 2020. 5. 1.
25 Minutes - Michael Learns To Rock / 1993 25 Minutes는 덴마크의 소프트 팝 그룹 마이클 런스 투 록(Michael Learns To Rock, 이하 MLTR)이 1993년 발표한 두 번째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덴마크 싱글 차트 6위에 올랐고 국내에서도 아주 많은 사랑을 받았다. 팀의 거의 모든 곡을 만들면서 키보드와 보컬을 맡고 있는 아샤 리히터(Jascha Richter)의 작품으로 아샤는 1995년 내한공연에서 "진짜로 실제 있었던 이야기냐고 묻는 사람들이 많은데요. 이 가사는 100% 상상으로만 만든 곡이예요"라고 말했다. (아마도) 상대에 대한 확신이 없어서 헤어졌지만 다시 생각해보니 그 사람만이 진짜 자신이 사랑하고싶은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어 찾아갔는데, 그녀를 다시 만났을 때는 25분전에 결혼한 사람이었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 2020. 4. 11.
There Must Be More To Life Than This - Queen & Michael Jackson / 2014 There Must Be More To Life Than This는 퀸(Queen)이 2014년 발표한 컴필레이션 앨범 에 수록한 곡이다. 프레디 머큐리(Freddie Mercury, Farrokh Bulsara 19460905 ~ 19911124)가 만든 곡으로 원래는 퀸의 1982년 앨범 에 넣으려고 했으나 최종 선택하는 과정에서 탈락되었고 잭슨즈(Jacksons)의 1984년 앨범 에 넣기 위해 프레디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 19580829 ~ 20090625)과 듀엣으로 불렀으나 역시 무산되었다. 프레디는 1985년 자신의 솔로 앨범 에 솔로 버전을 수록했다. 이 후 피아노 반주에 맞춰 부른 마이클의 버전이 2002년에 인터넷에 유출되었고 또 다른 데모 버전이 2011년에 공.. 2019. 11. 25.
Human Nature - Michael Jackson / 1982 Human Nature는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 19580829~20090625)이 1982년 발표한 6번째 스튜디오 앨범 에 수록한 곡으로 US 7위, 캐나다 11위, UK 62위 등을 기록했다. 1993년 SWV의 Right Here, 1994년 나스(Nas)의 It Ain't Hard To Tell 등에서 샘플링으로 사용했다. 토토(Toto)의 키보디스트 스티브 포카로(Steve Porcaro)와 작사가 존 베티스(John Bettis)가 만들었고 퀸시 존스(Quincy Jones)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토토 멤버들이 대거 참여한 트랙이다. 스티브와 데이빗 패이치(David Paich)는 신디사이저로 참여했고 스티브 루카서(Steve Lukather)는 기타로, 제프 포카로(Je.. 2019. 6. 26.
State Of Shock – Jacksons Feat. Mick Jagger / 1984 State Of Shock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과 그 형제들의 그룹 잭슨즈(Jacksons)가 1984년 발표한 에 수록한 곡으로 미국 3위, 아일랜드 8위, 영국 14위 등을 기록했다. 이듬해 라이브 에이드에서 믹 재거(Mick Jagger)와 티나 터너(Tina Turner)가 불렀고 2012년 경쟁 프로그램인 에선 켈리 클락슨(Kelly Clarkson)과 로빈 시크(Robin Thicke)가 불렀다. 마이클과 잭슨즈의 기타 연주자인 랜디 한센(Randy Hansen)이 만들고 마이클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원래는 Victory, There Must Be More To Life Than This와 함께 마이클이 퀸(Queen)의 보컬리스트 프레디 머큐리(Freddie Mercu.. 2018. 11. 1.
Earth Song – Michael Jackson / 1995 Earth Song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이 1995년 발표한 9번째 스튜디오 앨범 < HIStory: Past, Present And Future, Book I>에 수록한 곡으로 영국 1위, 아일랜드 2위, 캐나다 40위를 비롯해 유럽 여러 나라에서 많은 인기를 얻었다. 마이클이 만들고 마이클과 데이빗 포스터(David Foster), 빌 보트렐(Bill Bottrell)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처음에 리마스터링 앨범의 보너스 트랙으로 넣으려고 했으나 무산되었다. 마이클은 처음부터 가사는 깊은 의미를 지니더라도 멜로디는 단순하게 해서 영어를 잘 모르는 사람도 따라 부를 수 있게 하려는 의도를 가지고 만들었다. 대체로 장르적으로는 발라드, 오페라, 가스펠의 조합이라고 분석한다. 사회적.. 2018. 7. 17.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