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환상속의 그대2

서태지와 아이들 1집 - 서태지와 아이들 / 1992 과거에 있던 기존의 곡들에서 비트와 멜로디를 약간 가져와 샘플링 했던 그룹 마스(M/A/R/R/S)의 Pump Up The Volume이 히트하자 음악을 만드는 방식은 악기를 사용해 기존에 없던 것을 만들어 내는, 전통적인 창작 방식에서 현존하는 음악을 누가 어떤 식으로 잘 꼴라쥬 하는 가의 문제로 변한다. 샘플링은 원작자의 거센 반발을 받았지만 그 흐름은 1980년대 후반에 이르러서 완전히 정착되고 국내에서도 철이와 미애의 신철에 의해 본격적으로 시도 됨으로써 이 땅에도 대대적인 상륙이 시작되었다. 건국 이래 가장 빠른 시간에 가장 많은 판매고를 올리며 순식간에 새로운 트렌드를 유행시킨 서태지와 아이들의 1집은 단순하지만 미묘한 감각을 요하는 샘플링의 승리였다. 지상 최대의 히트곡이 되어버린 난 알아요.. 2021. 2. 20.
서태지와 아이들 1992 서태지 19720221, 이주노 19670210, 양현석 19691202 그룹 시나위를 나온 서태지는 시퀀서로 곡 작업을 시작했다. 지독히도 기나긴 시간이 걸린 난 알아요의 데모는 놀랍게도 록 밴드의 주자가 가진 마인드와는 한참 떨어져 보이는 랩송이었다. 그는 당시 유행하고 있던 MC 해머(Hammer), 바닐라 아이스(Vanilla Ice), 밀리 바닐리(Milli Vanilli) 등의 흑인 음악에 관심을 기울였으며 한국말로 된 랩에 대한 실험을 하고 있었다. 힙합에 대한 정식코스를 밟기 위해서 양현석에게 춤을 배우기 시작했으며(비록 춤 선생의 군 입대로 금방 깨졌지만), 데모 테이프가 완성 된 뒤에는 양현석과 그와 춤에 대한 영감을 주고받던 댄스 황제 이주노를 맞아들여 댄스 팀을 만들었다. 이들의 데.. 2012. 3. 25.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