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50s370

I Wish You Would - Billy Boy Arnold / 1955 HI Wish You Would는 US 시카고 블루스 뮤지션 빌리 보이 아놀드(Billy Boy Arnold, )가 1955년 발표한 곡으로 빌리를 대표하는 노래가 되었다. 1964년 야드버즈(Yardbirds)가 커버했다. 빌리가 만들었다. 빌리가 보 디들리(Bo Diddley)와 공연을 다니면서 만든 Diddy Diddy Dum Dum를 발전시켜 완성한 곡이다. 체스사의 레너드 체스(Leonard Chess) 사장은 빌리를 제치고 이 곡을 보의 2번째 싱글로 발표하려고 했다. 체스사가 자신을 마음에 들어하지 않는다는 걸 알게 된 빌리는 비제이사로 넘어가 이 곡을 발표하겠다고 말했고 비제이사는 가사를 바꿨으면 좋겠다고 말해 빌리는 "I wish you would"를 생각했다. 하지만 모두들 이 곡을 보.. 2021. 7. 24.
As The Years Go Passing By - Fenton Robinson / 1959 As The Years Go Passing By는 US 블루스 뮤지션 펜튼 로빈슨(Fenton Lee Robinson, 19350923 ~ 19971125)이 1959년 발표한 곡이다. 1977년 발표한 스튜디오 앨범 < I Hear Some Blues Downstairs>에 다시 녹음했고 2010년 이 곡을 포함한 앨범 전체의 곡이 그래미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다수의 뮤지션들이 커버했고 그 중 앨버트 킹(Albert King)의 1967년 버전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US R&B 가수이자 기타리스트 페퍼민트 해리스(Peppermint Harris, Harrison Demotra Nelson, Jr. 19250717 ~ 19990319)가 만들고 제임스 부커(James Booker)가 피아노를 연주했다.. 2021. 7. 11.
Whatever Lola Wants - Gwen Verdon / 1955 Whatever Lola Wants는 US 배우이자 댄서인 그웬 버돈(Gwyneth Evelyn "Gwen" Verdon, 19250113 ~ 20001018)이 1955년 발표한 곡으로 브로드웨이 뮤지컬 의 수록곡이다. 이 뮤지컬의 작가 조지 애버트(George Abott)의 감독으로 1958년 같은 제목으로 영화화 되었다. 더글라스 월롭(Douglass Wallop)의 소설 를 기반으로 한 뮤지컬로 리처드 애들러(Richard Adler)가 음악을, 제리 로스(Jerry Ross)가 가사를 맡았다. 뮤지컬의 내용은 1950년대 US 프로야구팀 뉴욕 양키스가 메이저리그를 지배하던 시절 워싱턴 D.C.를 배경으로 한 파우스트의 전설을 현대적으로 재조명한 것이다. 파우스트는 무한한 지식과 세속적인 쾌락을 .. 2021. 7. 9.
Teach Me Tonight - Dinah Wasington / 1953 Teach Me Tonight은 다이너 워싱턴(Dinah Washington, 19240829 ~ 19631214)이 1953년 발표한 재즈 스탠더드 곡으로 US R&B 4위를 기록했고 1999년 그래미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가장 크게 히트한 버전은 US 걸그룹 디카스트로 시스터즈(The DeCastro Sisters)의 버전이 1955년 US 2위에 오른 것이고 이 외에도 자넷 브레이스(Janet Brace), 조 스태포드(Jo Stafford), 헬렌 그레이코(Helen Grayco), 알 자루(Al Jarreau) 등의 버전이 US 차트에 올랐다.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인 진 드 폴(Gene De Paul, 19190617 ~ 19880227)과 작사가 새미 칸(Sammy Cahn, 19130618.. 2021. 7. 6.
Shall We Dance - Marni NIxon & Yul Brynner / 1956 Shall We Dance?는 US 소프라노 가수 마니 닉슨(Marni Nixon, 19300222 ~ 20160724)과 US 배우 율 브리너(Yul Brynner, 19200711 ~ 19851010)가 1956년 발표한 곡으로 1951년 개봉한 브로드웨이 뮤지컬을 영화로 만든 월터 랭(Walter Lang) 감독의 작품 에 사용된 오리지널 곡이다. AFI 선정 "역대 최고의 영화주제가 100곡' 중 54위에 올랐다. 마사이키 수오(周防 正行) 감독의 1995년 영화 가 이 곡에서 제목을 차용했다. 오스카 해머슈타인(Oscar Hammerstein II)이 작사하고 리처드 로저스(Richard Rodgers)가 작곡했다. 뮤지컬에서는 거투르드 로렌스(Gertrude Lawrence)와 율이 불렀고 U.. 2021. 7. 2.
Red Hot - Billy "The Kid" Emerson / 1955 Red Hot은 US R&B 록큰롤 뮤지션 빌리 더 키드 에머슨(Billy "The Kid" Emerson)이 1955년 발표한 곡으로 차트에 오르지는 못했지만 록큰롤 팬들에게 꾸준하게 관심을 받으면서 사라지지 않고 살아남아 지금은 다수의 매체에서 최고의 록큰롤 곡들에 포함 될 정도로 역사가 있는 노래가 되었다. 빌리가 만들고 선 레코드 창업자 샘 필립스(Sam Philips)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주엘 브리스코(Jewell Briscoe)와 모세스 리드(Moses Reed)가 테너 색소폰을, 캘빈 뉴본(Calvin Newborn)이 기타를 연주했다. 가사는 화자의 애인을 자랑하는 내용이다. "돈은 없지만"이라고 말하는 부분이 자본주의에서 배금주의와 물신주의가 일반화된 상황에서 어쩌면 적절한 변명처럼 느.. 2021. 6. 29.
The Wild Side Of Life - Hank Thompson / 1952 The Wild Side Of Life는 US 컨트리 뮤지션 행크 톰슨(Hank Thompson, 19250903 ~ 20071106)이 1952년 발표한 곡으로 US 27위, 컨트리 15주 1위, 컨트리 연말결산 1위 등을 기록했다. 행크의 곡은 US 작가 넬슨 앨그렌(Nelson Algren)의 1956년 소설 < A Walk On The Wild Side>에 영향을 주었고 루 리드(Lou Reed)는 넬슨의 소설에 영향을 받아 Walk On The Wild Side를 만들었다. 개인적으로는 김창완의 창문 너머 어렴풋이 옛생각이 나겠지요가 떠오른다. 어떤 식으로든 영향을 받지 않았을까 하는. 알리 카터(Arlie Carter)와 윌리엄 워렌(William Warren)이 만들고 켄 넬슨(Ken Nel.. 2021. 6. 24.
Black Night - Charles Brown / 1950 Black Night은 US 블루스 피아니스트이자 가수인 찰스 브라운(Tony Russell "Charles" Brown, 19220913 ~ 19990121)이 1950년 발표한 곡으로 US R&B 14위를 기록했다. US 블루스 뮤지션으로 I Went To Your Wedding과 Let's Have A Party를 작곡한 제시 메이 로빈슨(Jessie Mae Robinson 19181001 ~ 19661026)이 만들고 찰스가 이끄는 밴드가 연주 했다. 가사는 사랑하는 사람이 떠난 뒤에 하소연 할 길이 없이 너무나 외롭고 힘든 상황을 표현하고 있다. 특히 화자는 밤이 되면 더욱 더 괴로워하는 것 같다. 부모님에게 고민을 털어 놓을 수도 있지만, 화자의 형제가 한국전쟁에서 군복무하느라 두 분도 걱정이.. 2021. 6. 23.
Mr. Blue - The Fleetwoods / 1959 Mr. Blue는 플릿우즈(The Fleetwoods)가 1959년 발표한 곡으로 US 1위, R&B 3위, 연말결산 10위, 1950년대 결산 81위, 역대결산 231위 (2018년 기준) 등을 기록했다. US에서는 여타의 역대급 히트곡들과 달리 소리 소문없이 엄청난 인기를 누린 곡이란 생각이 든다. 드웨인 블랙웰(DeWayne Blackwell)이 만들고 키어니 바톤(Kearney Barton)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로이 랜햄(Roy Lanham)이 기타를, 시 젠트너(Si Zentner)가 트럼본을 연주했다. 가사는 사랑을 얻긴 했으나 자신에게 충실하지 못한 상대와의 이별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화자의 수호별이 은색에서 파란색으로 바뀐 것을 보고 상대의 마음도 그렇게 진실한 적이 없던 것 아니냐고 .. 2021. 6. 17.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