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20s

East St. Louis Toodle-Oo - Duke Ellington / 1927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21. 7. 20.

East St Louis Toodle-Oo는 US 피아니스트이며 작곡가이자 밴드리더인 듀크 엘링턴(Duke Ellington, 18990429 ~ 19740524)과 트럼펫터인 버버 마일리(Bubber Miley)가 만든 곡으로 당시 많은 사랑을 받아 듀크의 첫 번째 US 차트 진입곡이 되었다. US 재즈록 그룹 스틸리 댄(Steely Dan)이 1974년 <Pretzel Logic>앨범에서 리메이크 했다.  

공동 작곡가 버버의 플런저 뮤트(트럼펫 등의 관악기 소리를 약하게 하는 장치의 일종으로 이 곡에서는 입구에 대고 떼였다 붙였다하면서 소리를 냈다, 뮤트는 우리말로 약음기라고 한다)를 사용해 그로울링 소리를 내는 것이 특징이다. 버버는 이런 스타일의 효과를 처음 재즈에 도입한 인물로 알려져 있다. 이후에는 듀크와 함께 공연을 했던 트럼펫터 쿠티 윌리암스(Cootie Williams)와 레이 낸스(Ray Nance) 등이 사용했다.

제목은 US 세인트루이스 동부에 안부를 묻는, 혹은 작별 인사를 하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역사학자 마크 터커(Mark Tucker)는 이 제목이 세인트 루이스 동부에서 판매고를 올리고자 하는 의도로 뭔가 색다른 제목을 위해 붙인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클래시컬라이트에 따르면 버버의 음악 관계자는 듀크가 "이 곡은 한 노인이 하루의 일을 마치고 저녁 먹으로 집으로 오는 길을 그린 거예요. 그는 지쳤지만 여전히 강하죠. 하루의 일과를 마치고 힘들게 걸어오면서 노래를 흥얼거리는 거예요"라고 말했다고 한다. 그러니까 세인트 루이스 동부 노동자의 힘겹게 걷는 퇴근 길 모습을 그린 "toad-low"를 의미하는 것이 아닐까 하기도 하고 춤의 스텝을 가리키는 "todalo"일 수도 있겠다고 말하고 있다.

 

20210720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ast St Louis Toodle-Oo - Duke Ellington 

 

[1930s/1932] - It Don’t Mean A Thing - Duke Ellington Feat. Ivie Anderson   

[1940s/1941] - Take The A Train - Duke Ellington

[1970s/1976] - Sir Duke - Stevie Wonde

 

후원을 기다립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반응형

'1920s' 카테고리의 다른 글

East St. Louis Toodle-Oo - Duke Ellington / 1927  (0) 2021.07.20
Nessun Dorma - Giacomo Puccini / 1926  (0) 2021.04.03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