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30's/19372016. 6. 30. 05:00

Sing, Sing, Sing (With A Swing)루이스 프리마(Louis Prima)가 만든 곡으로 1936플렛처 헨더슨(Fletcher Henderson)의 편곡으로 뉴 올리언즈 (New Orleans Gang)에 의해 처음 발표된 곡이다. 하지만 지미 먼디(Jimmy Mundy)의 편곡과 스윙의 제왕이란 별명을 지닌 베니 굿맨(Benny Goodman)의 지휘로 발표한 1937년 버전이 가장 잘 알려졌고 이후 재즈의 역사에 있어 빅밴드와 스윙의 시대를 상징하는 버전으로 인식되고 있다. 1966년 음악평론가 냇 샤피로(Nat Shapiro)냇 헨토프(Nat Hentoff)가 쓴 <Hear Me Talkin’ To Ya: The Story Of Jazz As Told By The Men Who Made It>란 책에서 베니Sing Sing Sing은 대단했어요. 아무도 이 곡 없이는 밤을 새지 않았죠라고 말했다.

당시 대부분의 빅밴드들이 10인치 79회전의 음반에 넣기 위해 3분 정도로 곡들을 제한했던 것과 달리 베니의 버전은 843초나 되어서 12인치에 넣어야 했다. 라이브 버전은 중간 솔로 즉흥연주가 들어가 1230초나 된다. 편곡은 지미가 했지만 플렛처를 위해 만든 츄 베리(Chu Berry)Christopher Columbus란 곡을 섞는 것을 비롯해 사실상 플렛처의 것을 모두 그대로 가져왔다고 볼 수 있다. 플렛처의 버전이 잘 되지 않고 베니의 버전이 성공한 것은 백인이라는 이유가 결정적이었다. 이후 흑인이 만들고 백인이 돈을 번다라는 공식이 생긴다. 1938년 카네기홀 버전도 유명하고 영화에도 아주 많이 나왔는데 베니의 팀을 볼 수 있는 영화로는 1937년 개봉된 버스비 버켈리(Busby Berkeley) 감독의 <Hollywood Hotel>이 있다. 

베니193736일 이 곡을 헐리우드에서 녹음했는데 직접 클라리넷을 맡은 것을 비롯해 악기는 피아노, 드럼, 기타, 베이스, 트럼펫, 트롬본, 알토 색소폰, 테너 색소폰 등이 연주에 투입되었고 원래는 보컬로 헬렌 워드(Helen Ward)가 내정되어 함께 연주했었다. 하지만 이 잘난 연주자들은 조금씩, 조금씩 자신의 분량을 늘여가기 시작했고 급기야 드러머 진 크루파(Gene Krupa)가 멈추지 않고 두들기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보컬보다는 연주 중심으로 무게가 기울어졌다. 이 드럼의 스틱을 놓을 기미를 보이지 않자 베니는 자신의 클라리넷을 들고 드럼 소리에 맞춰 부르기 시작했다. 바로 이 과정이 당시 3분 정도의 길이로 녹음했던 빅밴드의 시대적 흐름과는 다르게 843초나 되는 곡을 발표하는 성과의 토대가 되었다. 의 드럼 연주과 제스 스테이시(Jess Stacy)의 피아노 솔로는 아직까지도 이 곡의 생명력을 불어넣는 힘이다. 제스베니가 저에게 솔로를 맡겼는지 전혀 몰랐어요. 만약 알았다면 긴장 되서 연주를 완전히 망쳤을 거예요라고 말했다.                                               

20160630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클라리넷: 베니 굿맨(Benny Goodman)

트럼펫: 해리 제임스(Harry James), 지기 엘만(Ziggy Elman), 크리스 그리핀(Chris Griffin)

트롬본: 레드 발라드(Red Ballard), 머레이 매케른(Murray McEachern)

알토 색소폰: 하이미 셰르처(Hymie Schertzer), 조지 코에니그(George Koenig)

테너 색소폰: 아트 롤리니(Art Rollini), 비도 무소(Vido Musso)

피아노: 제스 스테이시(Jess Stacy)

베이스: 해리 굿맨(Harry Goodman)

기타: 알란 레우스(Allan Reuss)

드럼: 진 크루파(Gene Krupa)

2014/08/06 - [1930's/1939] - In The Mood - Glenn Miller / 1939

2014/07/30 - [1960's/1964] - Linus And Lucy - Vince Guaraldi Trio / 1964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