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악미학

음악은 대상이 없다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11. 12. 25.
728x90


음악, 특히 순수한 기악곡은 어떠한 대상도 재현하지 않는다. 음악에는 대상적 의미가 없다. 음악은 어떤 대상을 지시하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무엇을 들어야 하는지, 어떻게 들어야 하는지 막연하다. 베토벤의 5번 교향곡이 그저 단지 소음으로만 들린다면, 그 곡을 즐겨 들으며 베토벤의 위대함에 경탄하는 누군가에게 그가 듣고 있는 것이 무엇인지 '말로 설명'해 달라고 부탁해 보자. 아마도 그는 비유로 가득 차 있거나,아니면 보다 전문적인 악곡의 분석을 들려줄 것이다. 그러나 과연 음악에 대해 말로 표현할 수 있을까? 표현할 수 있다면 어느 만큼일까?


예술 - 세계 이해를 향한 도전 / 70p / 김애령 / 이화여대출판부 /2007 


예술 - 세계 이해를 향한 도전
국내도서>전공도서/대학교재
저자 : 김애령
출판 : 이화여자대학교출판부 2006.09.27
상세보기


반응형

'음악미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리의 물리적 특성  (0) 2019.04.10
아폴론 vs 디오니소스  (0) 2012.01.10
식물에도 감정이 있을까?  (0) 2011.12.28
음악은 대상이 없다  (1) 2011.12.25
사적관심 vs 공익적 관점  (0) 2011.12.23
절대음악 vs 표제음악  (0) 2011.11.27

댓글1

  • Favicon of https://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7.09.07 11:20 신고

    칸딘스키를 좋아 하세요? 제가 아는 동생이 칸딘스키 팬이였는데요. 문득 보니 생각 나네요. 음악은 느낌입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