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00s/2004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 - Green Day / 2004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21. 9. 18.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는 US 록밴드 그린 데이(Green Day)가 2004년 발표한 7번째 스튜디오 앨범 <American Idiot>에 수록한 곡으로 캐나다 1위, US 6위, 연말결산 46위, UK 8위, 아일랜드 13위 등을 기록했다.  

팀의 리드 싱어 빌리 조 암스트롱(Billie Joe Armstrong)를 비롯한 멤버들이 함께 만들고 밥 카발로(Bob Cavallo)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곡은 이미 <Shenanigans> 앨범 때 만들었지만 빌리가 지은 가사에 대한 감정적인 정리되지 않아 시기가 늦춰졌다.  

 

뮤직비디오는 너바나(Nirvana)의 Smells Like Teen Spirit을 만든 사뮤엘 베이어(Samuel Bayer)가 감독을 맡아 911사건 이후 당시 US 사회의 분위기를 반영해 만들었다. MV에서 여자는 반대하지만 남자는 해군에 입대해 이라크 전쟁에 참전하고 일종의 열린 결말로 끝나는 것 같다. 폭발 장면은 실제고 CG를 사용하지 않았다고 한다. 상실에 대한 반전가요로 뿐만 아니라 2005년 8월 US를 강타한 허리케인 카트리나의 희생자들을 위로하는 곡으로 애청되기도 했다. 영원한 건 없고 언젠가 모두가 떠나야 한다는 가사의 주제를 다른 방식으로 담고 있는 것 같다. 

 

빌리는 9월만 되면 이 노래에 대한 이야기가 많아지고 밈이 도는 것에 대해 벌처와의 인터뷰에서 "좀 귀찮은 것 같아요. 크리스마스나 부활절처럼 사람들이 9월이 되면 우리를 생각해요. 전 사람들에게 우리에게 신경을 좀 끄고 자신의 삶을 살라고 말하고 싶어요. 그래서 새로운 노래 '10월이 되면 입 좀 닥쳐라(Shut The Fuck Up When October begins)를 만들 거예요"라고 말했다. 

 

가사는 빌리어린 시절 아버지를 여의고 느꼈던 슬픔을 토대로 지었다. 빌리의 아버지는 1982년 9월 1일 암으로 사망했다. 아버지의 장례식에서 대성통곡했던 빌리는 집으로 달려와 방문을 걸어 잠그고 밖으로 나오지 않았다. 뒤이어 집에 온 엄마가 노크를 하자 “9월이 지나면 깨워주세요”라고 말했고 이것이 노래의 제목이 되었다. "seven years has gone so fast"는 빌리가 아버지가 돌아가신지 7년 후에 밴드를 결성한 것을, "twenty years has gone so fast"는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이 곡을 만들기까지의 시간이다. 

 

20210918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28x90

Summer has come and passed, the innocent can never last

여름은 왔다 가고 순수함은 영원하지 않지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9월이 지나면 날 깨워줘

 

Like my fathers come to pass, seven years has gone so fast

아버지가 돌아가신 것처럼, 7년은 아주 빨리 지났어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9월이 끝나면 날 깨워줘

 

Here comes the rain again falling from the stars

여기 다시 별에서 떨어지는 비가 내려

Drenched in my pain again, becoming who we are

다시 난 고통으로 흠뻑 젖어, 우리 자신이 돼

 

As my memory rests but never forgets what I lost

기억은 쉬지만 내가 잃은 건 절대 잊지 않아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9월이 가면 날 깨워줘 

 

Summer has come and passed, the innocent can never last

여름은 왔다 가고 순수함은 영원하지 않지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9월이 지나면 날 깨워줘

 

Ring out the bells again like we did when spring began

봄이 시작되면 우리가 그랬던 것처럼 벨은 다시 울려 퍼지지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9월이 가면 날 깨워줘

 

Here comes the rain again falling from the stars

여기 다시 별에서 떨어지는 비가 내려

Drenched in my pain again, becoming who we are

다시 난 고통으로 흠뻑 젖어, 우리 자신이 돼

 

As my memory rests but never forgets what I lost

기억은 쉬지만 내가 잃은 건 절대 잊지 않아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9월이 지나면 날 깨워줘 

  

Summer has come and passed
The innocent can never last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Like my father's come to pass
Twenty years has gone so fast

20년은 아주 빨리 지나갔지 
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 X3
9월이 가면 날 깨워줘

 

[1990s/1994] - Basket Case - Green Day

[2000s/2004] - American Idiot - Green Day

[2000s/2004] - Boulevard Of Broken Dreams - Green Day

 

후원을 하시려면 

Buy Me A Coffee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