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0s/19882018. 6. 27. 16:57

My Prerogative는 미국 아이돌 그룹 뉴 에디션(New Edition) 출신의 바비 브라운(Bobby Brown)1988년 발표한 2번째 스튜디오 앨범 <Don't Be Cruel>에 수록한 곡으로 미국 1, 영국 6, 아일랜드 9, 미국 연말결산 5, 1980년대 결산 50위 등을 기록했다. 그래미 베스트 R&B 싱글 부문 후보에 올랐다. 뉴 잭 스윙 장르의 교과서적인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바비진 그리핀(Gene Griffin)이 만들고 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테디 라일리(Teddy Riley)가 백업 보컬, 키보드, 믹싱에 참여했다. 작곡가 이름에 테디가 있지 않은데, 테디<Billboard Book Of #1 R&B Hits>에서 애론 홀(Aaron Hall)과 제가 만들었어요. 곡을 만들고 바비를 생각했죠. 당시 모두들 바비가 마약을 하고 있다고 생각했거든요. 그가 원하도록 하는 게 바비의 특권이라고 느꼈어요라고 말했다. 자세하게 표현하고 있진 않지만 바비의 자전적인 이야기로 해야 될 것 같아서 작곡가의 이름에서 자신을 뺀 것 같기도 하다. 하지만 큰 아이디어만 주고 나머지는 바비이 만들었을 가능성이 크고 혹은 저작권을 통째로 샀을 가능성도 있다.

 

바비1989아우어와의 인터뷰에서 앨범을 만들고 난 후에 뭔가 강하고 과감한 곡이 없다고 느꼈어요. 그래서 그런 걸 찾기 위해 뉴욕으로 가야겠다고 생각했고 과 뉴욕을 돌아다닌 후에 뉴욕에서 녹음했어요... 가사는 저에 관해 말이 많았어요. '그는 왜 솔로로 독립을 할까'와 같은 거요. 그래서 이 곡은 그런 사람들에게 말하는 제 표현 방식 이예요. 네가 원하는 걸 하는 건 네 특권이다. 하지만 정당한 걸 해야 한다고 말하는 거죠라고 말했다. 바비는 당시 화제성이 크다기보다는 뉴 에디션을 나오는 것에 대해 아주 많은 소문이 있었다. 하지만 오히려 이 곡을 발표하면서 악동이미지가 심화되었고 존재감이 커졌다. 그리고 휘트니 휴스턴(Whitney Houston)을 사귀면서 바람둥이 이미지가 극대화되었다. 2004브릿트니 스피어스(Britney Spears)가 커버한 거나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Leave Me Alone과 같은 곡을 발표한 걸 보면 연예인들의 사생활 침해나 간섭에 관한 스트레스를 느낄 수 있다.

 

20180627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Get busy!

바빠져 볼까!(시작하자!)

 

Everybody's talking all this stuff about me, why don't they just let me live

모두가 나에 대해 이런저런 말들을 하지, 그냥 좀 살데 두면 안 되나?

I don't need permission, make my own decisions, that's my prerogative

난 허가가 필요 없어, 결정은 스스로 해, 그게 내 특권이야

 

They say I'm crazy, I really don't care, that's my prerogative

사람들은 내가 미쳤다고 말해, 정말 상관없어, 그게 내 특권이야

They say I'm nasty, but I don't give a damn, getting girls is how I live

사람들은 내가 지저분하다고 말해 하지만 신경 쓰지 않아, 여자들을 갖는 게 내가 사는 방식이야

Some ask me questions, "Why am I so real?“ but they don't understand me

누군가는 내게 왜 그토록 사실적이냐고 물어 하지만 사람들은 날 이해하지 못하거나

Or really don't know the deal about a brother, trying hard to make it right

혹은 제대로 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한 형제가 어떤지 정말로 몰라

Not long ago, before I win this fight (sing)

얼마 전 이 싸움에서 내가 이기기 전에 말이지

 

 

It's the way that I wanna live (It's my prerogative)

그게 내가 살고 싶은 방식이야 (그게 내 특권이야)

I can do just what I feel (It's my prerogative)

내가 느끼는 걸 할 수 있어 (그게 내 특권이야)

No one can tell me what to do (It's my prerogative)

아무도 내게 뭘 하라고 말할 수 없어 (그게 내 특권이야)

'Cause what I'm doing, I'm doing for you, now

내가 하는 거니까, 이제 널 위해 하고 있어

 

Don't get me wrong, I'm really not souped, ego trips is not my thing

오해하지 마, 정말로 화난 건 아냐, 제멋대로 하는 건 내 스타일이 아냐

All these strange relationships really gets me down

이 모든 이상한 관계는 정말 날 우울하게 해

I see nothing wrong with spreading myself around (sing)

내 자신을 펼치는 건 아무 잘못이 없어 보여


 

I can do what I wanna do (It's my prerogative), can live my life (It's my prerogative)

내가 원하는 걸 할 수 있어 (그게 내 특권이야), 내 삶을 살 수 있어 (그게 내 특권이야)

I'm doing it just for you (It's my prerogative), tell me, tell me

널 위해 하고 있어 (그게 내 특권이야), 말해줘

 

Why can't I live my life (live my life) without all of the things that people say

왜 사람들의 뒷말 없이 삶을 살 수 없을까?

 

Yo Teddy, kick it like this, oh, no, no, I can do what I wanna do

안녕, 테디, 이렇게 연주해줘, , 아냐, 난 내가 하고 싶은 대로 할 수 있어

Me and you, together, together, together, together, together

나와 너, 함께 



'1980s > 1988' 카테고리의 다른 글

A Little Respect – Erasure / 1988  (0) 2019.01.10
Pamela – Toto / 1988  (0) 2018.09.06
My Prerogative – Bobby Brown / 1988  (0) 2018.06.27
Cold Hearted – Paula Abdul / 1988  (0) 2018.06.05
Winter Games - David Foster / 1988  (0) 2018.02.09
Where Is My Mind? – Pixies / 1988  (0) 2018.01.17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