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0's/19972018.10.08 20:52

Too Much스파이스 걸스(Spice Girls)1997년 발표한 2번째 스튜디오 앨범 <Spiceworld>에 수록한 곡으로 영국 1, 아일랜드 4, 미국과 캐나다 9위를 기록했다. 영국에선 이들의 2번째 크리스마스 1위곡 (모두 3연속), 6연속 싱글 1위곡이 되었다.

 

팀의 멤버들과 폴 윌슨(Paul Wilson), 앤디 왓킨스(Andy Watkins) 등이 작곡에 참여했고 앤디앱솔룻(Absolute)이란 프로덕션 팀으로 프로듀서를 맡았다. 두왑과 R&B를 바탕에 두고 곡을 만들었다. 초반부는 끌로드 피노트(Claude Pinoteau) 감독의 1988년 영화 <유 콜 잇 러브(L'Étudiante)>의 OST 수록곡 Premire Baiser에서 가져온 것이 아닌가 싶다. 

 

뮤직비디오는 하워드 그린하프(Howard Greenhalgh)가 감독을 맡았고 멤버들이 한 번도 교차하지 않고 다른 캐릭터들을 연기한다. 멤버들 각자가 가장 되고 싶은 영화 속 캐릭터들을 모델로 했다.

 

다큐멘터리 <Viva Forever>에서 제리 할리웰(Geri Halliwell)멤버들이 과도한 업무로 지쳐 있을 때 만든 곡이예요. 우리가 얼마나 더 오래 이 일을 지속할 수 있을지 회의가 들던 때이기도 하고요. 갈망에 대한 곡이죠. 더 많이, , 더 원하지만 결코 채울 수 없는. 그렇다고 놓을 수도 없고요. 사랑이든, 명성이든, 돈이든 뭔가에 대한 굶주림 같은 거요라고 말했다


개인적으로는 사랑에 빗대어 어떤 중용(中庸) 같은 걸 말하는 가사인 것 같다. 적당히 일하고 적당히 쉬고 싶은 마음을 표현한 것 같은데, 방송계에서 물 들어올 때 노 저어야 한다는 말이 있듯이 어느 분야나 모든 일의 흐름이 그렇게 비슷하게 이어지지는 않는 것 같다. 어쩌면 멤버들은 그래서 지금이 더 행복할지도 모르지만 저 때 열심히 일해 놓은 덕 아닐까.

 

20181008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Love is blind, as far as the eye can see, deep and meaningless, words to me

내가 아는 한, 사랑은 맹목적이야, 내겐 깊고 의미 없는 말이지

Easy lover, I need a friend, road to nowhere, twist and turns but will this never end

쉬운 연인, 난 친구가 필요해, 어디로 갈지 모르는 길이고 우여곡절이지 하지만 이게 끝날까?

 

Well, my dear you'll know that he pleases me (pleases me)

친구, 그가 날 기쁘게 해준다는 걸 너도 알게 될 거야

But short term solution ain't no resolution, that ain't no release for me

하지만 단기간 해법은 해결책이 아니야, 그건 날 해방시키지 않아

 

Too much of something is bad enough

너무 지나치면 나빠지기 쉬워

But something's coming over me to make me wonder

날 경이롭게 하는 격한 감정이 밀려오긴 하지만

Too much of nothing is just as tough

너무 없는 것도 그만큼 힘들지

I need to know the way to feel to keep me satisfied

날 지속적으로 만족시켜주는 방법을 알고 싶어

 

Unwrap yourself from around my finger

내 손 안에 네 자신을 풀어 놓지 마

Hold me too tight or left to linger, something fine built to last slipped up there

날 너무 꽉 안거나 미련을 남기면, 지속될 수 있는 뭔가 좋은 게 망가져

I guess we're running out of time too fast

우린 아주 빠르게 시간이 다 되 가고 있는 것 같아

 

Yes my dear you know he soothes me (moves me)

그래, 친구, 그가 날 달래줘

There's no complication, there's no explanation, it's just a groove in me

까다로운 것도 없고, 설명도 없어, 단지 내 안에서 그루브를 타

 

 

What part of no don't you understand (understand, understand)

네가 이해하지 못하는 게 어느 부분이니?

I want a man not a boy who thinks he can, boy who thinks he can

소년이 아니라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남자를 원해

 

 

Too much of nothing so why don't we give it a try

너무 부족하다면 한 번 시도 해보는 게 어떨까?

Too much of something we're gonna be living a lie

너무 과도하면 우린 거짓말을 살게 될 거야 


2014/12/05 - [1990's/1996] - Wannabe - Spice Girls / 1996

2015/02/23 - [1990's/1996] - 2 Become 1 - Spice Girls / 1996

2014/11/10 - [1990's/1997] - Viva Forever - Spice Girls / 1997


'1990's > 1997' 카테고리의 다른 글

Walkin‘ On The Sun – Smash Mouth / 1997  (0) 2018.10.31
Happy Girl – Together / 1997  (0) 2018.10.24
Too Much – Spice Girls / 1997  (0) 2018.10.08
Sweet Surrender – Sarah McLachlan / 1997  (0) 2018.09.21
Samba De Janeiro – Bellini / 1997  (0) 2018.07.11
Everlong – Foo Fighters / 1997  (0) 2018.05.29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