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60s/1968

I'd Rather Go Blind - Etta James / 1968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21. 1. 30.

I'd Rather Go Blind에타 제임스(Etta James, Jamesetta Hawkins 19380125 ~ 20120120)1968년 발표한 7번째 스튜디오 앨범 <Tell Mama>에 수록한 곡으로 Tell MamaB면 싱글로 발매되었다. NME 등 다수의 매체에서 1960년대 중요한 곡들 중 한 곡으로 선정하고 있다.

 

다넬 마틴(Darnell Martin) 감독의 2008년 영화 <캐딜락 레코드(Cadillac Records)>에서 에타의 역을 맡은 비욘세(Beyonce)가 불렀고 이외에도 셀 수 없이 많은 가수들이 커버했다. 제임스 블레이크(James Blake)2019년 발표한 Can’t Believe The Way We Flow에서 샘플링 했다.

 

에타엘링턴 조던(Ellington Jordan), 빌리 포스터(Billy Foster) 등이 만들고 릭 홀(Rick Hall)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에타는 자서전 <Rage To Survive>에서 엘링턴이 감옥에 있을 때 면회를 간 적이 있어요. 그때 이 곡에 대한 스케치를 처음 들었죠. 그리고 그가 나온 후에 나머지 부분을 같이 만들었어요. 하지만 세금 문제 때문에 저작권을 빌리에게 넘겼어요라고 말했다. 엘링턴올힙합닷컴과의 인터뷰에서 저는 낙심해 있는 것에 싫증이 났어요. 감옥에 있었고 언제 나올지 몰랐기 때문이죠. 그래서 그걸 이기기 위해 피아노 방에 앉아 곡을 만들기 시작 했어요라고 말했다.

 

가사는 사랑이 떠나는 걸 막을 수 없다면 차라리 눈이라도 멀게 해서 그걸 보지 않겠다는, 그걸 인정하지 않겠다는 내용이다. 에타는 자서전에서 "사랑에 미쳐있었던 때, 중독되어 있었던 때에 대한 이야기예요. 이후 사랑보다는 술과 마약으로 옮겨 갔지만요"라고 말했다. 당시 에타가 마약에서 잠시 벗어나 있었던 때에 녹음한 곡이다. 

 

20210130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mething told me it was over

뭔가가 말해, 끝났다고

When I saw you and her talking

너와 그녀가 말하는 걸 보면

Something deep down in my soul said, "Cry Girl"

내 영혼의 깊은 곳에서 뭔가가 말해, “울어라, 여자여라고

When I saw you and that girl, walking around

너와 그녀가 걸어가는 걸 보면

 

I would rather, I would rather go blind boy

차라리 눈이 멀고 말래

Than to see you walk away from me child, and all

네가 내게서 멀어지는 걸 보느니

So you see, I love you so much

알 거야, 내가 널 아주 많이 사랑하는 거

That I don't want to watch you leave me baby

네가 떠나는 걸 지켜보고 싶지 않은 걸, 베이비

Most of all, I just don't, I just don't want to be free no

무엇보다도 난 자유롭고 싶지 않아

 

I was just, I was just, I was just sitting here thinking

그냥 여기 앉아서 생각하고 있었어

Of your kiss and your warm embrace, yeah

네 키스와 따듯한 포옹을

When the reflection in the glass that I held to my lips now baby

입술을 갖다 댄 잔에 비친 모습이

Revealed the tears that was on my face, yeah

내 얼굴의 눈물을 보여줄 때

 

And baby, And baby, I would rather, I would rather be blind, boy

차라리 눈이 멀고 말래

Than to see you walk away, see you walk away from me, yeah

네가 내게서 멀어지는 걸 보느니

Baby, baby, baby, I'd rather be blind now

베이비, 차라리 눈이 멀고 말겠어  


[1950s/1955] - The Wallflower - Etta James 

[1960s/1960] - At Last - Etta James


후원을 하시려면 

Buy Me A Coffee


반응형

'1960s > 1968'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ma Tried - Merle Haggard / 1968  (0) 2021.02.05
Touch Me - The Doors / 1968  (0) 2021.02.03
I'd Rather Go Blind - Etta James / 1968  (0) 2021.01.30
This Will Be Our Year - The Zombies / 1968  (0) 2021.01.08
The Weight - The Band / 1968  (0) 2021.01.06
The Boxer - Simon & Garfunkel / 1968  (0) 2020.12.29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