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0s/19832020. 3. 16. 12:00
728x90

True는 영국 뉴웨이브 밴드 스팬다우 발레(Spandau Ballet)1983년 발표한 앨범의 타이틀곡으로  UK, 캐나다, 아일랜드 등 21개국에서 1위에 올랐고 US 4위, 연말결산 92위 등을 기록했다. UK에선 그 해 6번째로 많이 팔린 싱글이다

 

곡은 밴드의 기타리스트 게리 켐프(Gary Kemp)와 미국의 컨트리 작곡가 데이빗 쿡(David L Cook)이 만들었고 프로듀서는 졸리 앤 스웨인(Jolly & Swain) 프로듀서 팀이 맡았다스티브 졸리(Steve Jolly)와 토니 스웨인(Tony Swain)으로 이루어진 이 팀은 이듬해 바나나라마(Bananarama) Cruel Summer를 히트시킨다스티브 노먼(Steve Norman)이 색소폰 솔로로 참여했다. 스티브는 "사실은 2개의 테이크를 합친 거예요. 당시 전 경력이 1년 밖에 되지 않아 계속해서 그로버 워싱톤 주니어(Grover Washington Jr.)의 Just The Two Of Us를 들으면서 연습하고 그런 스킬로 가려고 노력했어요. 그러니까 제 연주는 그로버 연주에 의 답가예요"라고 말했다. 


뮤직비디오는 러셀 멀케이(Russell Mulcahy)가 감독을 맡았고 특정한 스토리 라인이 없다. 게리는 "전 진실이 어떤 모습이여야 하는지 의도적으로 가리키고 싶지 않았어요. 이 곡을 듣는 사람은 그게 무엇이고 어떤 모습을 하고 있는지를 자신만의 생각으로 풀어 갈 거라고 생각했거든요.  그래서 우리는 우리의 공연에 불을 붙이는 것, 깨진 유리와 물에 빛을 쏘는 것 등을 섞었고 효과가 있었다고 생각해요"라고 말했다. 


가사의 일부는 게리얼터드 이미지스(Altered Images)의 싱어 클레어 그로간(Clare Grogan)에게 보내는 짝사랑의 마음을 담고 있다. 게리가디언과의 인터뷰에서 "클레어에게 푹 빠졌어요. TOTP에서 처음 봤는데요. 스코틀랜드에 있는 그녀의 집으로 달려가 차를 마실 용기가 날 정도였어요. 비록 제 사랑은 일방적으로 끝났지만 노래로 튀어나오기에 충분한 감정이었어요. 그래서 클레어에게 보내는 암호화된 메시지로 가득하죠"라고 말했다. 한 편으로는 마빈 게이(Marvin Gaye)를 추모하는 곡이기도 하다. 가사에도 마빈의 이름이 나오지만 게리는 멜로디를 만들 때 마빈의 음악을 자주 들었다고 말했다. 당시 마빈을 추모한 곡으로는 다이애나 로스(Diana Ross)Missing You 코모도즈(The Commodores)Nightshift가 있다.

 

게리는 곡을 만들 당시를 스팬다우 발레 홈페이지에서 알 그린(Al Green)마빈처럼 소울 음악을 만들고 싶었어요. 그래서 침대에 앉아 기타로 곡을 만들었죠. 후에 베이스를 치는 동생 마틴(Martin Kemp)을 불러 같이 들었던 기억이 나요. 가사는 쓰다보니 자신을 모르는 사랑의 대상에게 전하는 사랑의 노래가 되었고 바보처럼 보이지 않게 고백하는 게 얼마나 어려운지를 생각하게 되었어요. 하지만 불행하게도 끝을 맺지도, 고백을 하지도 못하는 것으로 끝을 맺었죠. 가사는 당시 읽고 있던 블라디미르 나보코브(Vladimir Nabokov)의 소설 <롤리타(Lolita)>에서 조금 가져왔어요"Take your seaside arms and write the next line" 부분이요. 클레어가 제게 선물해 준 책이죠. 처음엔 몰랐지만 스튜디오에서 매니저들까지 다 따라 부르는 걸 보고 이 곡이 특별하다는 걸 느꼈어요”라고 말했다. 

 

1992피엠 던(P.M. Dawn) Set Adrift On Memory Bliss, 2004알 켈리(R. Kelly)Happy People, 2005넬리(Nelly)'N' Dey Say 등에서 샘플링했고 국내에선 (T, 윤미래)2001년 발표한 <As Times Go By>의 삶의 향기(Soul Flower)에서 샘플링 했다.

 

가사를 표현하기가 어렵다는 비슷한 내용의 당시 곡으로는 F. R. 데이빗(F. R. David)Words가 있다. "head over heels when toe to toe"는 항상 예상을 빗나가는 현실에 대한 법칙 같은 것이 있는 게 아닌가를 골똘히 생각하던 시기가 떠오른다.        

 

20140423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So true funny how it seems,

정말 그래이게 얼마나 웃기게 보이는지 

Always in time, but never in line for dreams

항상 딱 맞는 거 같은데꿈에서 본 가사에는 미치지 못해

Head over heels when toe to toe

정면으로 맞서면 완전 거꾸로 돼

This is the sound of my soul, this is the sound

이건 내 영혼의 소리야이 소리는

I bought a ticket to the world but now I've come back again

세계로 가는 표를 샀는데 지금은 다시 되돌아왔어

Why do I find it hard to write the next line?

왜 다음 가사를 쓰기가 어렵지?

Oh, I want the truth to be said

, 난 말할 수 있는 진실만을 원하는데

I know this much is true X2

이 많은 게 진실인걸 아는 데

 

With a thrill in my head and a pill on my tongue

내 머릿속의 스릴과 내 혀의 약빨로

Dissolve the nerves that have just begun

이제 막 시작된 정신력을 풀어헤쳐

Listening to Marvin all night long

마빈을 밤새도록 들었지

This is the sound of my soul, this is the sound

이게 내 영혼의 소린데, 이 소리가

 

Always slipping from my hands sand's a time of it's own

항상 손에서 빠져나가 그 자체로 모래의 시간

Take your seaside arms and write the next line

해변으로 향한 팔로 다음 행을 쓴다

Oh, I want the truth to be known

난 알 수 있는 진실을 원해

I know this much is true X2

알아 이 많은 게 진실임을       


 

[1980's/1983] - Cruel Summer - Bananarama 

[1980's/1983] - Talking In Your Sleep - The Romantics 

[1980's/1984] - Here Comes The Rain Again - Eurythmics 

[1980's/1985] - Head Over Hills - Tears For Fears 

[1980's/1986] - Take My Breath Away - Berlin 


이 사이트를 후원 할 수 있습니다

Buy me a coffeeBuy me some coffee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