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70s/1976

Shangri-La - E.L.O. / 1976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21. 7. 25.
728x90

Shangri-La일렉트릭 라이트 오케스트라(E.L.O., Electric Light Orchestra)가 1976년 발표한 6번째 스튜디오 앨범 <A New World Record>에 수록한 곡으로 싱글로 내놓지 않아 차트에 오르지는 않았지만 Telephone LineLivin' Thing 등과 더불어 국내에서 아주 많은 팬을 확보하고 있는 곡이다.

팀의 리더인 제프 린(Jeff Lynne)이 만들고 프로듀서도 맡았다. 제프는 1990년 라디오 CA와의 인터뷰에서 "이 곡은 사랑노래에 대한 시도였어요. 거칠지 않고 부드러운 키스를 유발하는 그런 노래요.  그런 걸 못하니까요. 그래서 이 곡이 좋아요. 현악파트가 정말 잘 빠졌어요. m7b5가 아주 많아요. 제가 가장 좋아하는 코드 중 하나죠. 어느날 밤 앨범의 모든 곡을 크게 들었는데요. 어시스턴트 브라이언 존스(Brian Jones)가 '우린 이 곡을 자랑스러워해야 돼'라고 말했던 게 기억나요. 그는 평소 곡에 대해 거의 아무 말도 하지 않거든요. 정말 기분이 좋았어요"라고 말했다. 

샹그릴라는 제임스 힐튼(James Hilton)의 1933년 소설 <잃어버린 지평선(Lost Horizon)>에 나오는 말로, 유토피아 같은 세상을 가리킨다. 소설에서는 밝은 햇빛과 꽃이 가득 핀 블루문 계곡을 가리킨다. 탐욕과 전쟁, 증오, 범죄가 없는 신비한 곳으로 묘사하고 있다. 종종 동양에서 무릉도원을 이상향으로 일컫듯이 서양에서 일컫는 지상의 낙원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다. 가사에서는 다시는 오지 않을 사랑을 이야기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비틀즈(The Beatles)의 Hey Jude를 언급한 것은 끝나는 부분에 긴 페이드아웃 때문인 것 같다. 혹은 영원할 것 같았던, 그러기를 바랐던 비틀즈의 해체를 아쉬워하는 것일 수도 있다. "do me baby!"하는 부분은 폴 매카트니(Paul McCartney)의 애드립을 흉내낸 것이다. 제프는 2000년 플래시백과의 인터뷰에서 "그 부분은 누군가와 헤어지는 데 상당히 오래걸렸다는 의미예요"라고 말했다. 

 

20210725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28x90

Sitting here, waiting for someone calling at my door

여기 앉아 기다리고 있어, 누군가 내 문에다 부르기를 

Too bad, I'm getting out of love

아주 안 좋아, 난 사랑에서 멀어지고 있어

 

What's the use of changing things

상황이 변하는 게 뭔 소용 있겠어

Wonder what tomorrow brings

내일은 뭔 일이 있을지 궁금해

Who knows, I'm getting out of love

아무도 모르겠지, 난 사랑에서 멀어지고 있어

 

My Shangri-la has gone away

내 샹그릴라는 사라졌어

Faded like the Beatles on Hey Jude

헤이쥬드의 비틀즈처럼 서서히 

She seemed to drift out on the rain

그녀는 비에 떠내려간 것 같아

That came in somewhere softly from the blue

그 건 파란 곳으로부터 부드럽게 어딘가로 왔지

 

Clouds roll by and hide the sun

구름은 흘러가 태양을 가리고

Raindrops fall on everyone

빗방울은 모든 사람위에 떨어져

So sad, I'm getting out of love

너무 슬퍼 난 사랑에서 멀어지고 있어

  

[1970s/1976] - Telephone Line - E.L.O. 

[1970s/1976] - Livin’ Thing - E.L.O. 

[1970s/1979] - Midnight Blue - E.L.O. 

[1970s/1979] - Confusion - E.L.O. 

[1980s/1983] - Rock N' Roll Is King - E.L.O. 

[1980s/1986] - Calling America - E.L.O. 

 

지속가능한 딴따라질을 위해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반응형

'1970s > 1976' 카테고리의 다른 글

Shangri-La - E.L.O. / 1976  (0) 2021.07.25
Breezin' - George Benson / 1976  (0) 2021.07.19
Blinded By The Light - Manfred Mann's Earth Band / 1976  (0) 2021.07.04
세월이 가면 - 박인희 / 1976  (0) 2021.05.31
Telephone Line - E.L.O. / 1976  (0) 2021.04.25
Somebody To Love - Queen / 1976  (2) 2021.04.23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