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s/20172018.12.19 09:11

Mine은 미국 싱어 송 라이터 배지(Bazzi, Andrew Bazzi)2017년 발표한 곡으로 미국 11, 캐나다 13, 영국 21, 미국 연말결산 21위 등을 기록했다. 이듬해 내놓은 데뷔 앨범 <Cosmic>에 수록했다.

 

배지가 만들고 배지라이스 앤 피스(Rice N' Peas)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노래의 길이가 213초로 최근 히트곡들 중 24초인 릴 펌프(Lil Pump)Gucci Gang에 이어 가장 짧다. 배지는 이에 대해 빌보드와의 인터뷰에서 팬들이 노래를 다 들어야 한다는 부담을 느끼는 것 같아요. 그 보다는 제가 하려는 말을 잘 들어주길 바라는 마음에서 양으로 승부하지 않았어요라고 말했고 지너어스에서 "후렴을 많이 반복하는 노래를 좋아하지 않아요. 노래를 망치거든요"라고 말했다.

 

처음엔 인기를 얻지 못하다가 인터넷에 퍼지면서 순위가 오르기 시작했다. 국내로 치면 역주행송이다. 이런 걸 밈(Meme), 혹은 바이럴 마켓팅이라고 한다(물론 전자는 입소문처럼 저절로 퍼지는 것이고 바이럴은 밈과 결과는 같더라도 의도적으로 그것을 노리고 마켓팅을 한 것이라 시작점은 다르다). 이런 현상은 기존의 높은 유명세를 통하거나 팬덤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높은 순위를 기록하던 예들을 깨는 것이라 국내에서는 사재기논란으로 번지기도 했다. 최근 이런 마켓팅으로 인해 멜로망스, 닐로, 장덕철, 등이 높은 순위를 기록했고 이후에도 폴킴, 펀치, 등 유명세가 약한 가수들이 최상위권을 뚫음으로써 이런 현상은 인터넷과 SNS를 중심으로 대중음악이 소비되는, 주요한 패턴 중의 하나로 기록되지 않을까 싶다.

 

배지는 이 곡의 창작 동기에 대해 지니어스와의 인터뷰에서 아주 뜨거운 여름이었어요. 친구들과 풀장에서 놀고 있었죠. 담배도 피고 술도 마셨어요. 실내로 들어가서 음료수를 집었는데 갑자기 한 멜로디가 머릴 때렸어요. 그리고 순간적으로 그 곡의 완성형이 어떨지 알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죠. 당연히 특별한 사람을 사랑하고 있었고 아주 좋았어요. 그게 처음으로 누군가로부터 사랑과 인정받는 느낌 이였어요. 전 저만의 세계가 있는 녀석이라 노래처럼 그렇게 여자에게 빠지는 타입이 아니거든요. 근데 처음으로 사랑하는 누군가로부터 인정을 받고 내가 사랑하고 하는 게 얼마나 좋은지 깨달았어요. 그리고 똑같은 감정을 노래에도 싣고 싶었죠. 제 팬들이 듣고 그 노래로 인해 에너지를 끌어올리고 그 순간이, 그 하루가 밝아지길 바라면서요. 목소리 입힐 멜로디를 하나하나 따고 그 다음날 스튜디오에 가서 노래를 마쳤어요. 며칠 후에 코드와 후렴에 변화를 주었는데요. 대부분은 처음 그대로 갔어요. 그 날 느낀 에너지와 느낌이 아주 특별했거든요. 그래서 트랙으로 옮기는 게 아주 쉬웠어요라고 말했다.

 

가사는 화자가 상대방을 너무나 사랑해서 어쩔 줄 모르는 감정을 노래한 것 같다. 배지는 이에 대해 이 곡의 목적이 있다면 사람들에게 누군가가 자신을 원하고 있다는 감정을 느끼게 해 주는 것 이예요. 이 곡은 제가 특별히 보살피는 사람에 대한 노래일 뿐 아니라 사람들이 특별한 감정을 느끼도록, 제 팬들이 특별하게 느끼도록 만드는 것에 관한 노래예요. 냉정한 것이나 돈을 얼마나 많이 가졌나에 관한 게 아니라 동네에서 가장 멋진 사람이 되려는 모든 사람이 있는 곳은 어디든지 빛나는 뭔가가 퍼진다는 것에 관한 노래죠. 뭔가 진짜인 것, 진실한 것, 정직한 삶을 행복하게 누리고 싶게 만드는 감정에 대한 거예요라고 말했다. 

 

“Hennessy”에 관해 배지정말 많이 마셔요. 오직 그것만 마시곤 했어요. 스튜디오에서도 필수품이예요. 창작을 위해 매우 중요하죠. 스피커에 플러그가 있어야 하는 것처럼요. 정말 몇 톤은 마셨을 거예요. 하지만 지금은 테킬라를 더 많이 마셔요라고 말했고 “Mariah”에 대해선 그 이름은 그냥 프리스타일로 툭 튀어 나온 거예요. 제가 사랑하는 사람이 얼마나 대단하지 보여주려고 했던 건데요. 특별히 의식해서 쓴 건 아니예요. , 머라이어 캐리(Mariah Carey)에게 큰 사랑을 보내요라고 말했다.

 

20181219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Huh, yeah, naw I just, had a lil' bit too much of Hennessy

지금 좀 약간 헤네시(, 코냑)를 많이 마셨어

Just gotta tell you how I feel, look

내가 어떻게 느끼는지 네가 말할 거야

 

You so fuckin' precious when you smile

웃을 때 넌 너무 x나 소중해

Hit it from the back and drive you wild

뒤에서 해 널 달아오르게 하지

Girl, I lose myself up in those eye-eye-eye-eye-eyes

, 난 그 눈 속에 빠져버려

I just had to let you know you're mine

네게 넌 내거란 걸 알려줘야만 했어

 

Hands on your body, I don't wanna waste no time

네 몸에 손을 올려, 더 이상 시간낭비 하고 싶지 않아

Feels like forever even if forever's tonight

영원처럼 느껴져, 오늘밤만 영원할지라도

Just lay with me, waste this night away with me

그냥 나랑 누워, 이 밤을 나랑 보내

You're mine, I can't look away, I just gotta say

넌 내 거야, 고개를 돌릴 수가 없어, 그냥 말할게

 

I'm so fucking happy you're alive

네가 살아 있어서 x나 행복해

Swear to God I'm down if you're down, all you gotta say is right

맹세컨대 네가 좋으면 나도 좋아, 네가 할 말은 그렇다는 거야

Girl, anything I can do just to make you feel alright

, 네 기분이 좋게 하기 위해 뭐든 할 수 있어

Oh, oh, oh, oh, I just had to let you know you're fine

네게 네가 괜찮다는 걸 알려줘야만 했어

Running circles 'round my mind

네가 내 머릿속에서 빙빙 돌아

Even when it's rainy all you ever do is shine

비가 와도 네가 하는 모든 건 빛날 거야

You on fire, you a star just like Mariah

넌 불이 붙었어, 넌 머라이어 캐리 같은 스타야

Man, this feel incredible, I'll turn you into a bride, you're mine

이 기분을 믿을 수가 없어, 널 신부로 맞이할 거야, 넌 내거야

 

Hands on your body, I don't wanna waste no time

네 몸에 손을 올려, 더 이상 시간낭비 하고 싶지 않아

Feels like forever even if forever's tonight

영원처럼 느껴져, 오늘밤만 영원할지라도

Just lay with me, waste this night away with me

그냥 나랑 누워, 이 밤을 나랑 보내

You're mine, I can't look away, I just gotta say

넌 내 거야, 고개를 돌릴 수가 없어, 그냥 말할게 



'2010's > 2017' 카테고리의 다른 글

Believer – Imagine Dragons / 2017  (0) 2019.01.02
Him & I – G-Eazy & Halsey / 2017  (0) 2018.12.21
Mine – Bazzi / 2017  (0) 2018.12.19
Lie – NF / 2017  (0) 2018.12.12
Meant To Be – Bebe Rexha Feat. Florida Georgia Line / 2017  (0) 2018.11.29
Whatever It Takes – Imagine Dragons / 2017  (0) 2018.08.27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