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90s/1992

Finally - Cece Peniston / 1992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20. 11. 3.
728x90
반응형

FinallyUS 가수 시시 페니스톤(Cecilia Veronica "CeCe" Peniston)1992년 발표한 데뷔 앨범의 타이틀곡으로 UK 2, 아일랜드 5, US 5, 연말결산 20, 캐나다 12위 등을 기록했다. 비평적으로 댄스음악으로서의 가치를 높게 평가 받아, VH1역대 최고의 댄스음악’ 29, MTV ‘1990년대 최고의 댄스음악’ 28, 페이스 선정 ‘1992년 올해의 싱글’, 슬랜트 역대 최고의 댄스음악’ 100곡 등에 포함되었다.

 

시시펠립 델가도(Felipe Delgado), 로드니 잭슨(Rodney Jackson), E.L. 리니어(E.L Linnear) 등이 만들고 펠립로드니가 프로듀서를 맡았다. 뮤직비디오는 끌로드 보렌즈웨이그(Claude Borenzweig)가 감독을 맡았다.

 

시시델가도US 여성 래퍼 오버웨잇 푸츠(Overweight Pooch)BG 보컬을 맡아달라고 제안하면서 음악계로 들어왔다. 시시파이브와의 인터뷰에서 그래서 갔어요. 그리고 녹음을 했더니, 그쪽에서 우린 당신의 목소리가 마음에 들어요. 함께 싱글을 내보지 않을래요?’라고 말했어요. 당시 전 시를 쓰고 있어서 제 시 한 편을 보여줬죠. 그게 이 곡이었어요. 대학교 때 데이트를 해볼까 하고 생각하며 썼던 거예요. ‘Mr. Right을 만나진 못했지만요. 우린 그 가사에 멜로디를 함께 만들었어요. 그렇게 해서 모든게 시작이 되었죠라고 말했다.

 

2012 소울트레인과의 인터뷰에서는 이 곡은 제가 쓴 시를 가사로 바꾼 노래예요. 저의 첫 곡이죠. 사람들이 좋아할지는 몰랐어요. 당시에 제 재능을 알지도 몰랐고요. 그래서 히트했다고 했을 때 별 감흥없이 그냥 괜찮았어요. 1위하는 게 무슨 의미인지도 몰랐던 때니까요. 그리고는 갑자기 하나의 행사가 둘이 되더니 애리조나의 한 여자애가 전 세계를 돌아다니게 되었어요라고 말했다.

 

가사는 실제로 일어날 거라고 생각지는 않고 마음속으로만 생각해왔던, 꿈에 그리던 순간이 실제로 찾아왔을 때를 묘사하고 있다.

 

20201103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Finally, finally, yeah yeah, ow

마침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And I just cannot hide it

난 숨길 수 없어

 

Meeting Mr. Right, the man of my dreams

천생연분을 만났어, 내 꿈의 남자를

The one who shows me true love, or at least it seems

내게 진실한 사랑을, 적어도 그래 보이는 걸 보여줄 사람

With brown cocoa skin and curly black hair

갈색 코코아 피부와 검은 곱슬머리

It's just the way he looks at me, that gentle loving stare

그는 부드러운 사랑의 시선으로 날 봐

 

Finally you've come along

마침내, 네가 왔어

The way I feel about you, it just can't be wrong

내가 널 느끼는 건 잘못될 리가 없어

If you only knew the way I feel about you

내가 널 느끼는 걸 네가 알기만 한다면

I just can't describe it, oh no no

난 묘사할 수가 없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My feelings can't describe it

내 감정을 묘사할 수가 없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And I just cannot hide it

난 숨길 수 없어

 

It seems so many times you seemed to be the one

네가 바로 그 사람처럼 보이는 아주 여러 번 있었던 것 같아

But all he ever wanted was to have a little fun

하지만 그가 원한 건 약간의 재미였지

But now you've come along and brightened up my world

하지만 이제 네가 와서 내 세계를 밝혀줬어

In my heart I feel it, I'm that special kind of girl

마음속으로 난 특별한 여자라고 느껴 

 

Finally you've come along

마침내네가 왔어

The way I feel about you, it just can't be wrong

내가 널 느끼는 건 잘못될 리가 없어

If you only knew the way I feel about you

내가 널 느끼는 걸 네가 알기만 한다면

I just can't describe it, oh no no

난 묘사할 수가 없어

 

※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My feelings can't describe it

내 감정을 묘사할 수가 없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And I just cannot hide it

난 숨길 수 없어

 

Finally, oh finally yeah yeah, oh

Finally finally yeah yeah oww X5

마침내

 

[Finally you've come along

마침내네가 왔어

The way I feel about you, it just can't be wrong

내가 널 느끼는 건 잘못될 리가 없어

If you only knew the way I feel about you

내가 널 느끼는 걸 네가 알기만 한다면

I just can't describe it, oh no no

난 묘사할 수가 없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My feelings can't describe it

내 감정을 묘사할 수가 없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And I just cannot hide it

난 숨길 수 없어

Finally it has happened to me

마침내 그 일이 내게 벌어졌어

Right in front of my face

바로 내 면전에서

My feelings can't describe it

내 감정을 묘사할 수가 없어


[1980s/1988] - I Beg Your Pardon - Kon Kan 

[1990s/1990] - Gonna Make You Sweat - C+C Music Factory 

[1990s/1990] - The Power - Snap! 

[1990s/1993] - Mr. Vain - Culture Beat 

[1990s/1993] - The Rhythm Of The Night - Corona 

[1990s/1996] - This Is Your Night - Amber 


커피 한 잔으로 

Buy Me A Coffee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