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80s/1980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 - 유심초 / 1980

by Rainysunshine 2021. 12. 6.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유시형, 유의형 형제로 구성된 대한민국 팝 듀오 유심초가 1980년 발표한 2번째 스튜디오 앨범에 수록한 곡으로 멜론 1981년 연말결산 28위를 차지하고 있고 TV에 자주 출연한 것을 보더라도 당시 많은 사랑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시인 김광섭(19050922 ~ 19770523)이 1975년 발표한 <겨울날> 시집의  저녁에라는 시에 유시형과 같은 대학에서 동아리 활동을 했던 이세문이 작곡했다. 김상화 편곡을 맡았는데 베이스 연주가 압도적인 느낌을 준다. 

 

가사는 사랑하는 사람, 혹은 지인과의 관계가 너무나도 돈독해서 (어떤 식으로든) 죽어서도 다시 만날 수 있을까 하는 느낌을 표현한 것 같다. 빅뱅 이후로 생성된 물질들이 별이 되고 사람이 되었으니 모든 것들의 인연은 어떤 식으로든 다시 만날 수도 있을 것 같다.  채사장의 저서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처럼. 그게 별과 인간의 형태든, 나비와 꽃의 관계든. 

 

20211206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밤이 깊을수록

별은 밝음 속에 사라지고

나는 어둠 속으로 사라진다

이렇게 정다운

너 하나 나 하나는

어디서 무엇이 되어 다시 만나랴

너를 생각하면

문득 떠오르는 꽃 한 송이

나는 꽃잎에 숨어서 기다리리

이렇게 정다운

너 하나 나 하나는

나비와 꽃송이 되어

다시 만나자

 

[대한민국] - 트윈 폴리오(Twin Folio, 튄 폴리오)

[1970s/1973] - 편지 - 어니언스

[1970s/1976] - 처녀뱃사공 – 금과은

[1980s/1989] - 사랑으로 - 해바라기

 

후원을 하시려면 

Buy Me A Coffee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