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960s/1967

Purple Haze - Jimi Hendrix / 1967

by 현지운 Rainysunshine 2021. 6. 6.
728x90

Purple Haze지미 헨드릭스(James Marshall Jimi Hendrix, 19421127 ~ 19700918)와 밴드 익스피어리언스(Experience)가 1967년 발표한 곡으로 두 달 후에 내놓은 데뷔 앨범 <Are You Experience>에 수록했다. UK 3위, US 65위를 기록했고 롤링스톤 선정 '역사상 가장 위대한 500곡' 중 17위를 차지했다. Q 선정 '역사상 최고의 기타 트랙', 롤링스톤 같은 부문 2위 등에 올랐다.  

지미가 만들었다. 애니멀즈(The Animals)의 베이스 연주자였던, 프로듀서 채스 챈들러(Chas Chandler)의 권유가 있었다. 지미가 이 곡의 초기 스타일을 연주하는 것을 무대 뒤에서 지켜 본 채스지미에게 가사를 붙여 노래로 만들어 보자고 말했다. 당시 채스Hey Joe의 후속타를 찾고 있었다. 곡을 더 발전시킨 장소는 어퍼 컷 클럽의 의상실로 알려져 있다. 오프닝 코드의 두 리프는 삼온음으로, 당시만 해도 불안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불완전하다고 느껴 작곡가들이 피하던 음이다. 중세의 그레고리안 성가에서는 이 자체를 아예 금지시키기도 했다. 또한 채스는 사운드스케이프를 만들기 위해 헤드폰과 마이크를 가까이 대서 반향음을 얻었고 지미는 전체 옥타브를 올리거나 내릴 수 있는 이펙터 옥타비아를 사용했다. 


지미NME와의 인터뷰에서 “난 꿈을 많이 꾸고 그 꿈들을 음악에 담고는 해요. 이 곡은 바다 아래를 걷는 꿈에 관한 것이예요”라고 말했다. 꿈에서 심홍색 안개는 그를 삼키듯 둘러싸 길을 잃자 정신적으로 충격을 받았고 비록 꿈이었지만 예수가 구해줄 것이라고 믿었다고 한다. 그래서 후렴구로 "purple haze, Jesus saves"를 넣기도 했지만 후에 지웠다. 가사의 일부는 지미가 평소 써 놓았던 짤막한 글들을 두서없이 엮은 것이고 1966년 크리스마스 다음날 많은 가사를 완성했다. 지미는 원래 아주 많은 부분이 있었는데 편집되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채스는 원래의 가사 그대로를 다 실었고 뺀 것은 없다고 말했다.  

 

평론가들과 팬들은 당시 마약을 많이 했던 지미의 상태로 보아 이 곡의 가사가 마약과 전혀 무관하지는 않을 것으로 본다. 하지만 지미는 마약과의 관련성을 부정했다. 이 곡은 사랑노래에 불과하고 그 중 "Whatever it is, that girl put a spell on me"가 가장 중요한 절이라고 설명했다."purple haze"는 당시 산도즈란 회사에서 파는 심홍색 캡슐에 든 LSD를 일컫는 말이었고 찰스 디킨스(Charles Dickens)의 소설 <위대한 유산(Great Expectations)>에도 등장하는 표현이다. 하지만 지미는 필립 호세 파머(Philip José Farmer)의 공상과학 소설 <Night Of Light>에 나오는 용어에서 영향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 소설에서 'purple haze'는 단테의 조이라는 별에 사는 거주자들의 일광욕을 방해하는 효과를 일컫는 말이다. 가사에서는 무언가 화자의 심리를 방해하고 제대로 파악할 수 없게 만드는 메타포로 표현하고 있는 것 같다. 

 

20210606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28x90

Purple haze all in my brain

내 뇌 가득 심홍색 안개가 있어

Lately things just don't seem the same

최근에 사물들이 똑같이 보이지가 않아

Actin' funny but I don't know why

웃기게 행동하는데 왜 인지 모르겠어

Excuse me while I kiss the sky

잠깐만, 하늘에 키스하고

 

Purple haze all around

심홍색 안개가 사방에

Don't know if I'm comin' up or down

올라가야 할지 내려가야 할지 모르겠어

Am I happy or in misery?

난 행복한 걸까, 불행한 걸까?

Whatever it is, that girl put a spell on me

뭐든 간에 저 소녀가 내게 마법을 걸어

 

Help me X2

도와줘

I don't know

모르겠어

 

Yeah! Purple haze all in my eyes

심홍색 안개가 내 눈 가득히

Don't know if it's day or night

낮인지 밤인지 모르겠어

You got me blowin', blowin' my mind

넌 나를 정신없게 해

Is it tomorrow, or just the end of time?

내일이야 아니면 종말이야?

 

Oh!

Help me!

도와줘!

Ah, yeah! Purple haze

, 심홍색 안개

I don't know

모르겠어

Tell me X2

말해줘

(Purple haaaaaze) X2

심홍색 안개

Blowin' my mind

정신을 잃고 있어

 

[1960s/1966] - Hey Joe - Jimi Hendrix 

[1960s/1967] - The Wind Cries Mary - Jimi Hendrix  

[1960s/1967] - Little Wing - Jimi Hendrix  

[1960s/1967] - Foxy Lady - Jimi Hendrix  

[1960s/1968] - Voodoo Child - Jimi Hendrix  

[1960s/1968] - All Along The Watchtower - Jimi Hendrix 

 

사이트를 후원하시려면 

Buy me a coffee orBuy me a coffee or

 

반응형

'1960s > 1967' 카테고리의 다른 글

Holiday - Bee Gees / 1967  (2) 2021.06.19
Apples And Oranges - Pink Floyd / 1967  (0) 2021.06.08
Purple Haze - Jimi Hendrix / 1967  (0) 2021.06.06
Sweet Soul Music - Arthur Conley / 1967  (0) 2021.05.25
What A Wonderful World - Louis Armstrong / 1967  (0) 2021.05.24
To Sir With Love - Lulu / 1967  (0) 2021.05.15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