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50s/19572020. 7. 30. 18:00


You Send Me샘 쿡(Sam Cooke, 19310122 ~ 19641211)이 1957년 발표한 데뷔곡으로  US 1위, R&B 1위, UK 28위 등을 기록했다. 록큰롤 명예의 전당 선정 록을 만든 500’과 롤링 스톤 선정 '역사상 가장 위대한 500'곡에 포함되어 2004년과 2010년 모두 115위에 올랐다. 


당시만 해도 R&B 시장에서 인기 있는 곡이 팝 차트에서도 강세를 보이는 경우는 드물었다그래서 백인 가수들은 R&B 차트에서 인기 있는 곡들을 백인들이 즐길 수 있는 버전으로 리메이크 하곤 했는데 이 곡도 테레사 브루어(Teresa Brewer)가 리메이크 했다다른 경우 같으면 1위에 올랐겠지만 의 버전이 워낙 인기가 높아 브루어의 버전은 8위까지만 올랐다. 1968년엔 아레사 프랭클린(Aretha Franklin)이 리메이크 해 56위까지 올랐다Think의 B면이었다. 


의 형제인 찰스(Charles LC Cooke)가 만들고 범스 블랙웰(Bumps Blackwell)이 프로듀서를 맡았다. 1957년 찰스와 가족 가스펠 그룹인 싱잉 칠드런(The Singing Children)으로 가수 활동을 시작한 1955년 기타 한 대만 가지고 이 곡의 데모를 만들었다. 1956년엔 정식으로 녹음 해 스페셜티 레이블과 계약을 맺었다. 하지만 회사 사장 아트 루페(Art Rupe)는 이 곡이 너무 세속적이라 가스펠 위주로 판매해 온 스페셜티의 노선에 해를 끼칠 것이 염려되었다. 그래서 로열티를 어마어맣게 주는 대가로 곡을 바꿀 것을 제안했다. 하지만 결국 과의 계약은 파기되었고 할 수 없이 은 킨으로 옮겨 사장  밥 킨(Bob Keane)의 요구로 원래 이름인 'cook'을 'cooke'으로 바꾸고 녹음을 진행했다. 곡은 200만장 가까이 팔리는 큰 인기를 누리며 은 단숨에 남녀노소 그리고 인종을 넘어선 슈퍼스타가 되었다

 

의 목소리는 기존의 흑인 가수들이 부르던 날카롭고 열정적인 창법과는 달리 아주 부드럽고 달콤하다. 그래서 백인 팬들을 일부 수용했다. 하지만 백인들이 부르는 스타일의 말랑말랑하기만 하고 울림이 없는 것과는 또 달랐다. 그래서 '소울의 시작'이라고 부르는 평론가들도 있다. 


가사는 상대방과 깊게 사랑에 빠진 것이 마치 상대가 화자 자신을 다른 세상으로 보낸 것 같이 느껴진다는 내용이다. 

                               

20200730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arling, you send me, I know you send me 

달링, 당신이 날 (다른 차원으로)보낸 거 알아요, 당신이

Darling, you send me, honest, you do, honest, you do, honest, you do

달링 당신이 날 보냈죠, 진정 당신이 그래요

 

Ohh, you thrill me, I know you, you, you thrill me

, 당신은 날 설레게 해요

Darling, you, you, you thrill me, honest, you do

진심으로 당신은 그래요

 

At first I thought it was infatuation

처음에는 단순히 반한 건 줄로만 알았어요

But, oh, it's lasted so long 

하지만 아주 오래 가네요

Now I find myself wanting to marry you and take you home

이제 결혼해서 당신을 집으로 데려가고 싶은 나를 발견해요

 

Ohh, you, you, you send me, I know you send me

당신이 날 (다른 차원으로)보낸 거 알아요

I know you send me, honest, you do

알아요, 진심으로 당신이 그래요  


Ohh, whenever I'm with you 

당신과 함께 있을 때면

Ohh I know, I know, I know and I need you, honest, you do, honest, you do

알아요, 당신이 필요해요, 진심으로  당신은 그래요

 

Ohh, I know, I know, I know when you hold me 

알아요, 당신이 날 안을 때

Ohh Whenever you kiss me, honest, you do

내게 키스할 때마다, 당신은 정말 그렇죠


At first I thought it was infatuation

처음에는 단순히 반한 건 줄로만 알았어요

But, oh, it's lasted so long 

하지만 아주 오래 가네요

Now I find myself wanting to marry you and take you home

이제 결혼해서 당신을 집으로 데려가고 싶은 나를 발견해요


I know I know I know you send me 

알아요, 당신이 날 보냈죠

I know you send me, ohh you send me honest, you do

알아요, 당신이 날 보냈어요 진심으로 당신이 그래요  


 

[1950's/1957] - I'll Come Running Back To You - Sam Cooke 

[1950's/1959] - Wonderful World - Sam Cooke 

[1950's/1959] - Only Sixteen - Sam Cooke 

[1960's/1961] - Cupid - Sam Cooke 

[1960's/1964] - A Change Is Gonna Come - Sam Cooke 


지속가능성을 위해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950s > 1957' 카테고리의 다른 글

You Send Me - Sam Cooke / 1957  (0) 2020.07.30
Singing The Blues - Guy Mitchell / 1956  (0) 2020.07.28
Rock And Roll Music - Chuck Berry / 1957  (0) 2020.07.15
Tammy - Debbie Reynolds / 1957  (0) 2020.06.05
Diana - Paul Anka / 1957  (0) 2020.05.31
Great Balls Of Fire - Jerry Lee Lewis / 1957  (0) 2020.05.28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