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00s/2008

치킨런 -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 2008

by Rainysunshine 2021. 10. 30.

치킨런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이진원, 이하 달빛요정, 19730419 ~ 20101106)이 월수입 100만원이 되지 않으면 음악을 그만 두겠다고 결심하며, 마지막이란 생각으로 작업한 <Goodbye Aluminum>에 수록한 곡이다. 개인적으로 달빛요정 최고의 곡이라 생각한다. 다만 끝맺음이 너무 타협한 느낌이여서 맘에 들진 않는다. 

달빛요정이 만들고 프로듀서를 맡았다. 달빛요정의 사후에 나온 에세이집 <행운아>에서 이 곡에 대해 쓴 글을 발췌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3집 앨범 타이틀곡인데 타이틀곡이 아니게 되어버린 비운의 곡. 하지만 이 노래를 만들고 울었고 부를 때마다 운다... 1.5집을 내고 2집을 준비하던 중에 친구가 일산호수공원의 쇼핑몰에 치킨집을 열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인디밴드 지원금을 받기로 되어 있었기 때문에 앨범 제작비에는 여유가 있는 상황. 하지만 생활비가 없었다. 두어 달 알바나 하면서 곡들을 정리할 생각이었는데 마침 친구가 가게에 와서 일 좀 도와달라는 부탁을 한다. 그래서 시작한 치킨집 알바. 한 두어 달 정도 일한 듯싶다. 대학졸업하고 잠깐 회사에 근무한 이후 언제나 그랬듯 나는 또 내 정체성이 헷갈린다... 어딘가에 닭을 배달하고 터덜터덜 가게로 돌아가던 저녁, 문든 내 인생이 이 일산공원 쇼핑몰 단지에 갇혀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때의 현실을 그대로 쓰자면 ‘호수공원 쇼핑몰, 그대의 치킨배달 아저씨’ 정도가 될 것이다. 하지만 아무리 내 노래가 일기 같은 느낌을 준다고 해도 그 일기를 그대로 노랫말로 쓰는 건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다. 그래서 생각해낸 말이 ‘주공1단지’. 쳇바퀴 돌아가듯 반복적인 일상의 영역을 표현하기에는 제격이다. ‘내 인생의 영토는 여기까지 주공 1단지 치킨배달 아저씨’라는 가사를 만들고 멜로디를 붙여봤다. 그런데 아무래도 이 가사는 열심히 사는 배달사원들을 비하하는 느낌이 들어서 ‘치킨런’이라는 가벼운 느낌으로 교체. 이렇게 대략 후렴부분의 멜로디와 가사를 만들고 나니 이 후렴을 도와줄 만한 개연성 있는 흐름이 필요했다. 그래서 특기인 공상과 상상을 시작했다....  닭 배달을 하다가 대학 선배를 만난 적이 있었다. 꾀죄죄한 내 모습이 부끄럽다는 생각이 들었다. 한때는 음악을 하겠다고 거들먹거리고 다녔는데... 만약 옛날 여자 친구를 만났다면 어떤 상황이었을까. 어떤 기분이었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처참하겠구나. 그저 숨어버리고 싶을 것만 같았다."

 

가사는 큰 꿈을 가지고, 적어도 예술가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살았던 화자가 꿈은 멀리 있는 것 같고, 생활을 위해 어쩔 수 없이 하고 싶지 않은 일로 돈을 벌어야 하는 상황이 생기고, 그로 인해 타인과의 비교로 자괴감을 느껴는 내용으로 보인다. 입사보다는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택한 다수의 예술가들이 느끼는 감정이 아닐까 싶다.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내 인생의 영토는 여기까기 

주공 1단지 그대의 치킨런 

세상은 내게 감사하라네 

그래 알았어 그냥 찌그러져 있을게 

 

어제 나는 기타를 팔았어 

처음샀던 기타를 

아빠가 부실 때도 슬펐지만 

울지는 않았어 어제처럼 

내일부턴 저금을 해야지  

 

[2000s/2009] - 석봉아 - 불나방스타쏘세지클럽

[2010s/2012] - 오래된 노래 - 스탠딩 에그(Standing Egg)

[2010s/2012] - 검은 우주 - 페퍼톤스

[2010s/2013] - 타임머신 - 강백수

[2020s/2021] - 그러지마 - 이이언 Feat. RM

 

후원을 하시려면 

Buy Me A Coffee

 

반응형

'2000s > 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Tired Of This Life - Dawn Landes / 2008  (0) 2021.12.03
Still Crazy In Love - Sarah Connor / 2008  (0) 2021.11.13
치킨런 -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 2008  (0) 2021.10.30
야경 - 윤종신 / 2008  (0) 2021.10.10
Mad - Ne-Yo / 2008  (0) 2021.09.30
Human - The Killers / 2008  (0) 2021.09.26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