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80s/19882014. 10. 18. 05:00

 

Surrender To Me는 그룹 하트(Heart)앤 윌슨(Ann Wilson)칩 트릭(Cheap Trick)로빈 잰더((Robin Zander)가 함께 부른 곡으로 로버트 타운(Robert Towne) 감독의 1988년 영화 <불타는 태양(Tequila Sunrise)>에서 사랑의 테마로 쓰인 곡이다. 미국 싱글 차트 6위에 올랐다.

 

이 곡은 리처드 막스(Richard Marx)로스 바넬리(Ross Vanelli)가 만들었다. 리처드1997년 벨기에 태생의 캐나다 가수 라라 파비안(Lara Fabian)과 함께 이 곡을 리메이크 했다.

 

음악은 동시대에 좋아했었지만 영화는 뒤 늦게 본 케이스다. 음악만 생각하며 봐서 그런지 지금은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 이 영화를 보고 난 뒤 테킬라 선라이즈만 마셨다는... 슬픈 전설이.

 

20141018 현지운 rainysunshine@tistory.com 

 

 

Is it that we've been together much too long?

우리 너무 오랫동안 함께 있었나요?

The answer may not be in black and white

대답은 아마 명확하지 않겠죠

We're always trying to prove who's right or wrong

우린 항상 누가 옳고 그른지 증명하려 했었죠

Yet now we're giving up without a fight

하지만 이젠 싸우지도 않고 포기해버리네요

But I know when you're gone, I'll wish I held on

당신이 떠나면 붙잡고 싶을 거예요

 

So, baby, surrender to me

그러니까 내게 항복해요

There'll be no holding back now

이제 다시는 돌이킬 수 없을 거예요

So, baby, surrender to me tonight

그러니 오늘 밤 내게 항복해요

 

I don't want our love to cause you so much pain

우리의 사랑이 당신에게 깊은 상처 주길 원치 않아요

If this is how it's going to be, I'll walk away

이게 이대로 계속 된다면 난 떠날 거예요

Oh, neither one of us should ever say goodbye

우리 둘 다 이별을 말해선 안 되잖아요

Let's forget about the past and who's to blame

누구의 잘 못인지 과거는 잊어버려요

'Cause when this is all gone, we'll wish we'd held on

이 모든 게 끝나면 우린 붙잡고 싶을 테니까요

 

 

How could this love be in danger

어떻게 이 사랑이 위험에 처할 수 있을까요?

that used to be so good, so right?

그렇게 좋았었는데 말이죠, 정말 그렇지 않아요?

To think that fate could make us strangers

운명이 우릴 타인으로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Has thrown me in your arms tonight

날 오늘 밤 당신의 품으로 끌어주세요

  

 

2015/08/19 - [1980's/1985] - Heart - Heart / 1985

2017/02/26 - [1980's/1985] - Nobody Home - Heart / 1985

2014/06/08 - [1980's/1987] - Alone - Heart / 1987

2017/03/05 - [1970's/1978] - Surrender - Cheap Trick / 1978


Posted by 현지운 Rainysunshine

댓글을 달아 주세요